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양희 교수, 유엔 인권이사회 특별 보고관 최초 임명
입력 2014.05.09 (19:01) 국제
이양희 성균관대 교수가 한국인으로는 최초로 유엔 인권 특별보고관에 임명됐습니다.

외교부는 이 교수가 현지 시간으로 어제 열린 UN 인권이사회 조직회의에서 미얀마 인권 특별보고관으로 임명됐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2006년 유엔 인권이사회가 출범된 이후 우리나라가 인권이사회 특별보고관을 배출한 것은 처음입니다.

미얀마 인권 특별보고관은 미얀마의 인권 상황을 관찰하고 평가한 뒤 인권 개선에 필요한 권고사항을 제시하는 임무를 맡게 됩니다.

외교부는 "이양희 특별보고관이 10여 년간 UN 아동권리위원으로 활동하며 쌓은 인권 분야의 전문성을 활용해 미얀마 인권 상황의 실질적 진전을 이뤄내는데 중요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이양희 교수, 유엔 인권이사회 특별 보고관 최초 임명
    • 입력 2014-05-09 19:01:08
    국제
이양희 성균관대 교수가 한국인으로는 최초로 유엔 인권 특별보고관에 임명됐습니다.

외교부는 이 교수가 현지 시간으로 어제 열린 UN 인권이사회 조직회의에서 미얀마 인권 특별보고관으로 임명됐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2006년 유엔 인권이사회가 출범된 이후 우리나라가 인권이사회 특별보고관을 배출한 것은 처음입니다.

미얀마 인권 특별보고관은 미얀마의 인권 상황을 관찰하고 평가한 뒤 인권 개선에 필요한 권고사항을 제시하는 임무를 맡게 됩니다.

외교부는 "이양희 특별보고관이 10여 년간 UN 아동권리위원으로 활동하며 쌓은 인권 분야의 전문성을 활용해 미얀마 인권 상황의 실질적 진전을 이뤄내는데 중요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