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기덕 감독 영화 ‘일대일’ 약 50개 관 개봉
입력 2014.05.19 (15:00) 연합뉴스
김기덕 감독의 스무 번째 장편영화 '일대일'이 오는 22일 약 50개 관에서 개봉한다.

김기덕 필름은 "CGV와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아트나인, 아트하우스 모모 등 약 50개 관에서 개봉한다"며 "약 10만 관객이 들어야 스태프들에게 출연료를 지급하고 원금을 회수할 수 있을 것"이라고 19일 밝혔다.

이어 "10만 관객이 들 때까지 2차 판권을 출시하지 않을 것"이라며 "이는 2차 판권이 나오는 순간, 불법복제파일이 뜨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김기덕 감독은 서문에서 '일대일'은 민주주의를 훼손한 한 사건을 모티브로 삼아 여고생의 죽음을 비유해 만든 작품"라며 "노무현 전 대통령께 드리는 고백이자 자백인 영화"라고 설명했다.

영화는 여고생 오민주가 참혹하게 살해당하자 일곱 명의 시민이 살인을 사주한 정부와 군 고위 관계자를 단죄하는 내용을 담았다.
  • 김기덕 감독 영화 ‘일대일’ 약 50개 관 개봉
    • 입력 2014-05-19 15:00:17
    연합뉴스
김기덕 감독의 스무 번째 장편영화 '일대일'이 오는 22일 약 50개 관에서 개봉한다.

김기덕 필름은 "CGV와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아트나인, 아트하우스 모모 등 약 50개 관에서 개봉한다"며 "약 10만 관객이 들어야 스태프들에게 출연료를 지급하고 원금을 회수할 수 있을 것"이라고 19일 밝혔다.

이어 "10만 관객이 들 때까지 2차 판권을 출시하지 않을 것"이라며 "이는 2차 판권이 나오는 순간, 불법복제파일이 뜨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김기덕 감독은 서문에서 '일대일'은 민주주의를 훼손한 한 사건을 모티브로 삼아 여고생의 죽음을 비유해 만든 작품"라며 "노무현 전 대통령께 드리는 고백이자 자백인 영화"라고 설명했다.

영화는 여고생 오민주가 참혹하게 살해당하자 일곱 명의 시민이 살인을 사주한 정부와 군 고위 관계자를 단죄하는 내용을 담았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