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바르셀로나 감독 “선수단 투표로 주장 결정”
입력 2014.05.24 (10:23) 수정 2014.05.24 (10:25) 연합뉴스
스페인 프로축구 바르셀로나가 주장을 선수단 투표로 결정하기로 했다.

루이스 엔리케 바르셀로나 감독은 24일(한국시간) 구단 방송인 '바르사TV'를 통해 이 같은 방침을 밝혔다.

엔리케 감독은 "동료의 본보기가 돼야 하기에 주장이 선수단 투표로 결정되는 게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스포츠전문채널 ESPN은 팀에서 가장 오래 활동한 선수가 주장직을 맡는 게 바르셀로나의 전통이었다고 보도했다.

지난 시즌에는 수비수 카를레스 푸욜, 미드필더 사비 에르난데스가 주장, 미드필더 안드레스 이니에스타가 부주장 역할을 했다.

간판스타 리오넬 메시가 주장 역할을 할 때도 있었다.

바르셀로나는 푸욜이 최근 은퇴를 선언하고 사비가 이적을 타진하고 있어 새 주장을 뽑아야 할 상황이다.

이니에스타, 메시, 미드필더 세르히오 부스케츠, 수비수 헤라르드 피케 등이 경선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 바르셀로나 감독 “선수단 투표로 주장 결정”
    • 입력 2014-05-24 10:23:46
    • 수정2014-05-24 10:25:18
    연합뉴스
스페인 프로축구 바르셀로나가 주장을 선수단 투표로 결정하기로 했다.

루이스 엔리케 바르셀로나 감독은 24일(한국시간) 구단 방송인 '바르사TV'를 통해 이 같은 방침을 밝혔다.

엔리케 감독은 "동료의 본보기가 돼야 하기에 주장이 선수단 투표로 결정되는 게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스포츠전문채널 ESPN은 팀에서 가장 오래 활동한 선수가 주장직을 맡는 게 바르셀로나의 전통이었다고 보도했다.

지난 시즌에는 수비수 카를레스 푸욜, 미드필더 사비 에르난데스가 주장, 미드필더 안드레스 이니에스타가 부주장 역할을 했다.

간판스타 리오넬 메시가 주장 역할을 할 때도 있었다.

바르셀로나는 푸욜이 최근 은퇴를 선언하고 사비가 이적을 타진하고 있어 새 주장을 뽑아야 할 상황이다.

이니에스타, 메시, 미드필더 세르히오 부스케츠, 수비수 헤라르드 피케 등이 경선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