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왕이 중국 외교부장 오늘 방한…정상회담·북핵 협의
입력 2014.05.26 (05:26) 정치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이 윤병세 외교부 장관 초청으로 오늘 오전 1박2일 일정으로 공식 방한합니다.

외교부장으로 취임한 뒤 처음으로 한국을 찾는 왕 부장은 오늘 오후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윤 장관과 회담을 할 예정입니다.

한중 양국은 회담에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과 북핵 문제 등 한반도 정세와 동북아지역 문제 등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입니다.

양국은 우선 북핵 불용 원칙을 재확인하면서 북한의 추가 핵도발이 있어서는 안된다는 점을 강조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중국은 한반도 정세 안정을 위해 조속히 6자회담을 재개해야 한다는 입장도 제시할 것으로 보입니다.

양국은 또 시진핑 주석의 방한 일정과 의제도 구체적으로 조율할 예정인데 우리 정부는 북한의 4차 핵실험 차단을 위해 시 주석의 방한을 가능한 한 앞당겨 상반기 내에 정상회담을 개최하는 방안을 추진 중으로, 시 주석의 방한 시기는 내달이 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관측됩니다.
  • 왕이 중국 외교부장 오늘 방한…정상회담·북핵 협의
    • 입력 2014-05-26 05:26:44
    정치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이 윤병세 외교부 장관 초청으로 오늘 오전 1박2일 일정으로 공식 방한합니다.

외교부장으로 취임한 뒤 처음으로 한국을 찾는 왕 부장은 오늘 오후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윤 장관과 회담을 할 예정입니다.

한중 양국은 회담에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과 북핵 문제 등 한반도 정세와 동북아지역 문제 등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입니다.

양국은 우선 북핵 불용 원칙을 재확인하면서 북한의 추가 핵도발이 있어서는 안된다는 점을 강조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중국은 한반도 정세 안정을 위해 조속히 6자회담을 재개해야 한다는 입장도 제시할 것으로 보입니다.

양국은 또 시진핑 주석의 방한 일정과 의제도 구체적으로 조율할 예정인데 우리 정부는 북한의 4차 핵실험 차단을 위해 시 주석의 방한을 가능한 한 앞당겨 상반기 내에 정상회담을 개최하는 방안을 추진 중으로, 시 주석의 방한 시기는 내달이 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관측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