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9금’ 영화 ‘인간중독’ 100만 관객 돌파
입력 2014.05.26 (08:30) 연합뉴스
송승헌 주연의 '인간중독'이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청소년관람불가 등급을 받은 영화로는 '친구' 이후 약 반년만이다.

이 영화의 배급사 NEW는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을 근거로 '인간중독'이 24일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 14일 개봉한 '인간중독'은 '음란서생'(2006), '방자전'(2010)을 만든 김대우 감독이 메가폰을 든 작품.

1960년대 군부대를 배경으로 촉망받는 장교 김진평(송승헌)이 부하의 아내 종가흔(임지연)과 사랑에 빠지는 이야기를 다룬 멜로 영화다.
  • ‘19금’ 영화 ‘인간중독’ 100만 관객 돌파
    • 입력 2014-05-26 08:30:42
    연합뉴스
송승헌 주연의 '인간중독'이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청소년관람불가 등급을 받은 영화로는 '친구' 이후 약 반년만이다.

이 영화의 배급사 NEW는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을 근거로 '인간중독'이 24일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 14일 개봉한 '인간중독'은 '음란서생'(2006), '방자전'(2010)을 만든 김대우 감독이 메가폰을 든 작품.

1960년대 군부대를 배경으로 촉망받는 장교 김진평(송승헌)이 부하의 아내 종가흔(임지연)과 사랑에 빠지는 이야기를 다룬 멜로 영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