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WSJ “사각지대 놓인 필리핀내 3만명의 한국인 2세”
입력 2014.05.26 (14:07) 국제
한국인 남성과 필리핀 여성 사이에서 태어난 한국인 2세를 일컫는 '코피노'가 한국과 필리핀 정부 양쪽의 손길이 닿지 않는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고 미국 월스트리트저널이 소개했습니다.

이 신문은 현지시각 25일자 신문에서 국제 아동인권단체인 아동성착취반대협회 자료를 인용, 지난 5년동안 필리핀을 찾은 한국인 관광객의 수가 크게 늘면서 코피노의 수도 과거 1만 명 수준에서 3만 명으로 늘어났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이같은 코피노의 급증에도 불구하고 한국이나 필리핀 정부의 뚜렷한 지원은 없는 실정이라고 이 신문은 전했습니다.
  • WSJ “사각지대 놓인 필리핀내 3만명의 한국인 2세”
    • 입력 2014-05-26 14:07:42
    국제
한국인 남성과 필리핀 여성 사이에서 태어난 한국인 2세를 일컫는 '코피노'가 한국과 필리핀 정부 양쪽의 손길이 닿지 않는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고 미국 월스트리트저널이 소개했습니다.

이 신문은 현지시각 25일자 신문에서 국제 아동인권단체인 아동성착취반대협회 자료를 인용, 지난 5년동안 필리핀을 찾은 한국인 관광객의 수가 크게 늘면서 코피노의 수도 과거 1만 명 수준에서 3만 명으로 늘어났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이같은 코피노의 급증에도 불구하고 한국이나 필리핀 정부의 뚜렷한 지원은 없는 실정이라고 이 신문은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