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도청·숭실대, 전국컬링서 일반부 우승
입력 2014.05.26 (19:20) 연합뉴스
강원도청과 숭실대가 제2회 신세계-이마트 전국컬링대회 남녀 대학·일반부 우승을 차지했다.

남자 국가대표팀인 강원도청은 26일 경북 의성 컬링센터에서 열린 대회 남자 대학·일반부 결승에서 경북체육회를 6-3으로 물리쳤다.

초반 1·2엔드에서 3점을 따 리드를 잡은 강원도청은 3∼5엔드에서 3점을 내주고 1점밖에 올리지 못해 위기를 맞았으나, 8엔드에서 2점을 따내 우승을 확정했다.

숭실대는 여자 대학·일반부 결승전에서 성신컬링을 9-3으로 누르고 정상에 올랐다.

3엔드까지 5-0으로 앞서나간 숭실대는 4엔드와 6엔드에 각각 2점, 1점을 내줬지만 5엔드와 7엔드에 2점씩을 추가하고 완승했다.

숭실대는 준결승에서 여자 국가대표팀인 경북체육회를 6-5로 제압, 우승을 예감했다.

지난달 16일 KB금융 한국컬링선수권대회에서 경북체육회에 2-6으로 져 2014-2015 시즌 국가대표 자격을 놓친 숭실대는 이번에 설욕에도 성공했다.
  • 강원도청·숭실대, 전국컬링서 일반부 우승
    • 입력 2014-05-26 19:20:24
    연합뉴스
강원도청과 숭실대가 제2회 신세계-이마트 전국컬링대회 남녀 대학·일반부 우승을 차지했다.

남자 국가대표팀인 강원도청은 26일 경북 의성 컬링센터에서 열린 대회 남자 대학·일반부 결승에서 경북체육회를 6-3으로 물리쳤다.

초반 1·2엔드에서 3점을 따 리드를 잡은 강원도청은 3∼5엔드에서 3점을 내주고 1점밖에 올리지 못해 위기를 맞았으나, 8엔드에서 2점을 따내 우승을 확정했다.

숭실대는 여자 대학·일반부 결승전에서 성신컬링을 9-3으로 누르고 정상에 올랐다.

3엔드까지 5-0으로 앞서나간 숭실대는 4엔드와 6엔드에 각각 2점, 1점을 내줬지만 5엔드와 7엔드에 2점씩을 추가하고 완승했다.

숭실대는 준결승에서 여자 국가대표팀인 경북체육회를 6-5로 제압, 우승을 예감했다.

지난달 16일 KB금융 한국컬링선수권대회에서 경북체육회에 2-6으로 져 2014-2015 시즌 국가대표 자격을 놓친 숭실대는 이번에 설욕에도 성공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