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대호, 3경기만 ‘쾅!’…시즌 7호 선제 홈런
입력 2014.05.26 (20:37) 수정 2014.05.26 (20:37) 연합뉴스
일본 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 한국인 거포 이대호(32)가 시즌 7호 아치를 그렸다.

이대호는 26일 일본 아이치현 나고야돔에서 열린 주니치 드래건스와 원정경기에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0-0으로 맞선 7회초 좌월 솔로 홈런을 쳐냈다.

주니치 오른손 선발 야마이 다이스케와 맞선 이대호는 볼 카운트 1볼-1스트라이크에서 3구째 시속 125㎞짜리 슬라이더를 잡아당겨 왼쪽 담을 넘어가는 아치를 그렸다.

23일 한신 타이거스전 이후 3경기 만에 추가한 시즌 7호 홈런이자, 인터리그 6경기째 만든 2번째 아치다.

이대호는 1회 2사 1루에서 투수 땅볼, 4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하지만 팽팽하게 0의 균형이 이어진 7회 4번타자의 위용을 과시하며 비거리 110m의 솔로포를 쏘아 올렸다.

소프트뱅크는 7회말이 진행되는 현재, 1-0으로 앞서 있다.
  • 이대호, 3경기만 ‘쾅!’…시즌 7호 선제 홈런
    • 입력 2014-05-26 20:37:39
    • 수정2014-05-26 20:37:45
    연합뉴스
일본 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 한국인 거포 이대호(32)가 시즌 7호 아치를 그렸다.

이대호는 26일 일본 아이치현 나고야돔에서 열린 주니치 드래건스와 원정경기에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0-0으로 맞선 7회초 좌월 솔로 홈런을 쳐냈다.

주니치 오른손 선발 야마이 다이스케와 맞선 이대호는 볼 카운트 1볼-1스트라이크에서 3구째 시속 125㎞짜리 슬라이더를 잡아당겨 왼쪽 담을 넘어가는 아치를 그렸다.

23일 한신 타이거스전 이후 3경기 만에 추가한 시즌 7호 홈런이자, 인터리그 6경기째 만든 2번째 아치다.

이대호는 1회 2사 1루에서 투수 땅볼, 4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는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하지만 팽팽하게 0의 균형이 이어진 7회 4번타자의 위용을 과시하며 비거리 110m의 솔로포를 쏘아 올렸다.

소프트뱅크는 7회말이 진행되는 현재, 1-0으로 앞서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