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세월호 ‘침몰’
‘유 씨와 도피 의혹’ 30대 여성 체포
입력 2014.05.26 (21:06) 수정 2014.05.26 (21:4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세월호 실소유주 비리'를 수사 중인 인천지검 특별수사팀은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과 함께 도피 생활을 한 의혹을 받고 있는 30대 여성 신 모 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오늘 밝혔습니다.

신 씨에게는 범인 도피 혐의가 적용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은 신 씨가 기독교복음침례회 즉, 구원파 신도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 ‘유 씨와 도피 의혹’ 30대 여성 체포
    • 입력 2014-05-26 21:08:50
    • 수정2014-05-26 21:47:00
    뉴스 9
'세월호 실소유주 비리'를 수사 중인 인천지검 특별수사팀은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과 함께 도피 생활을 한 의혹을 받고 있는 30대 여성 신 모 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오늘 밝혔습니다.

신 씨에게는 범인 도피 혐의가 적용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은 신 씨가 기독교복음침례회 즉, 구원파 신도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