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행정·공공기관, 저공해 차량 외면…구매 비율 16.5%
입력 2014.05.27 (12:51) 연합뉴스
지난해 수도권 행정·공공기관들이 저공해 자동차 구매 의무를 제대로 지키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부 수도권대기환경청은 수도권 행정·공공기관 212개 중 지난해 자동차를 새로 구매한 180개 기관의 저공해자동차 구매비율이 평균 16.5%에 그쳐 구매 의무비율 30%에 못미쳤다고 27일 밝혔다.

구매의무 비율을 지킨 기관은 40개로 22.2%에 불과했다.

지난해 수도권 행정·공공기관들의 저공해자동차 평균 구매비율은 2012년 30.2%보다 13.7% 포인트 낮아졌고, 구매의무 비율 30%를 지킨 기관 수도 2012년 84개에서 크게 줄었다.

자동차를 5대 이상 구매하면서 저공해자동차를 한 대도 구입하지 않은 곳도 39곳이나 됐다.

행정기관 중 경찰청은 736대, 경기도청이 64대, 강화군청이 38대의 자동차를 각각 구매하면서 저공해자동차를 한 대도 구입하지 않았다.

공공기관 중에서는 한국철도공사가 57대, 한국전기안전공사가 33대, 한국가스기술공사가 25대를 구매하면서 저공해자동차는 한대도 구매하지 않았다.

수도권대기환경청은 2012년 7월 저공해자동차 배출허용기준이 강화되면서 자동차 제조사들이 저공해 차종을 줄인데다 비포장도로 주행이나 장비 탑재에 편리한 SUV 차량이 저공해자동차에 포함되지 않아 구매 비율이 감소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환경부와 수도권대기환경청은 기관별 자동차 보유현황과 업무특성 등을 감안한 적정 보유목표를 연말까지 마련하는 등 제도를 개선할 계획이다.

2005년 도입한 저공해자동차 구매의무 제도는 대기관리권역인 서울, 인천(옹진군 제외), 경기 24개 시에서 자동차를 10대 이상 보유한 행정·공공기관이 매년 새로 구입하는 자동차의 30% 이상을 저공해자동차로 구매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 행정·공공기관, 저공해 차량 외면…구매 비율 16.5%
    • 입력 2014-05-27 12:51:18
    연합뉴스
지난해 수도권 행정·공공기관들이 저공해 자동차 구매 의무를 제대로 지키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부 수도권대기환경청은 수도권 행정·공공기관 212개 중 지난해 자동차를 새로 구매한 180개 기관의 저공해자동차 구매비율이 평균 16.5%에 그쳐 구매 의무비율 30%에 못미쳤다고 27일 밝혔다.

구매의무 비율을 지킨 기관은 40개로 22.2%에 불과했다.

지난해 수도권 행정·공공기관들의 저공해자동차 평균 구매비율은 2012년 30.2%보다 13.7% 포인트 낮아졌고, 구매의무 비율 30%를 지킨 기관 수도 2012년 84개에서 크게 줄었다.

자동차를 5대 이상 구매하면서 저공해자동차를 한 대도 구입하지 않은 곳도 39곳이나 됐다.

행정기관 중 경찰청은 736대, 경기도청이 64대, 강화군청이 38대의 자동차를 각각 구매하면서 저공해자동차를 한 대도 구입하지 않았다.

공공기관 중에서는 한국철도공사가 57대, 한국전기안전공사가 33대, 한국가스기술공사가 25대를 구매하면서 저공해자동차는 한대도 구매하지 않았다.

수도권대기환경청은 2012년 7월 저공해자동차 배출허용기준이 강화되면서 자동차 제조사들이 저공해 차종을 줄인데다 비포장도로 주행이나 장비 탑재에 편리한 SUV 차량이 저공해자동차에 포함되지 않아 구매 비율이 감소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환경부와 수도권대기환경청은 기관별 자동차 보유현황과 업무특성 등을 감안한 적정 보유목표를 연말까지 마련하는 등 제도를 개선할 계획이다.

2005년 도입한 저공해자동차 구매의무 제도는 대기관리권역인 서울, 인천(옹진군 제외), 경기 24개 시에서 자동차를 10대 이상 보유한 행정·공공기관이 매년 새로 구입하는 자동차의 30% 이상을 저공해자동차로 구매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