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6.4지방선거
선거 앞두고 지지 후보 다르다며 동네 선배 폭행
입력 2014.06.01 (11:53) 수정 2014.06.01 (17:11) 사회
지방선거를 앞두고 지지하는 후보가 다르다는 이유로 동네 후배가 선배를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경북 구미경찰서에 따르면 40대 A씨는 지난달 28일 오후 8시 10분쯤 구미시 상모동의 한 횟집에서 동네 선배인 50대 B씨에게 다가가 지지하는 후보가 다르다는 이유로 시비를 걸며 폭행했습니다.

B씨는 눈과 허리 등을 다쳐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습니다.

A씨는 구미시의원 라선거구에 출마한 한 후보를 지지하며 선거운동을 도왔고 B씨는 같은 선거구에 출마한 다른 후보의 선거운동을 도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선거 앞두고 지지 후보 다르다며 동네 선배 폭행
    • 입력 2014-06-01 11:53:18
    • 수정2014-06-01 17:11:53
    사회
지방선거를 앞두고 지지하는 후보가 다르다는 이유로 동네 후배가 선배를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경북 구미경찰서에 따르면 40대 A씨는 지난달 28일 오후 8시 10분쯤 구미시 상모동의 한 횟집에서 동네 선배인 50대 B씨에게 다가가 지지하는 후보가 다르다는 이유로 시비를 걸며 폭행했습니다.

B씨는 눈과 허리 등을 다쳐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습니다.

A씨는 구미시의원 라선거구에 출마한 한 후보를 지지하며 선거운동을 도왔고 B씨는 같은 선거구에 출마한 다른 후보의 선거운동을 도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