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에어부산, 제주서 엔진 고장으로 3시간 30분 지연
입력 2014.06.01 (23:37) 연합뉴스
에어부산 항공기가 제주공항에서 엔진 고장으로 출발이 3시간 넘게 지연돼 승객들이 불편을 겪었다.

1일 한국공항공사 제주본부와 에어부산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45분 승객 161명을 태우고 제주를 출발해 김해로 갈 예정이던 에어부산 8138편이 엔진 고장으로 출발이 지연됐다.

승객들은 2시간 가까이 기내에 머무르다 계류장으로 나와 대기하는 등 불편을 겪어야 했다. 일부 승객은 항공사에 항의하는 등 소동도 빚어졌다.

해당 항공기는 정비를 마친 뒤 애초 계획보다 3시간 30분가량 늦어진 오후 11시 12분께 승객 122명을 태우고 출발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이 항공편을 타지 않은 승객에 대해서는 여정 변경이나 환불 등의 조처를 했다"고 말했다.
  • 에어부산, 제주서 엔진 고장으로 3시간 30분 지연
    • 입력 2014-06-01 23:37:01
    연합뉴스
에어부산 항공기가 제주공항에서 엔진 고장으로 출발이 3시간 넘게 지연돼 승객들이 불편을 겪었다.

1일 한국공항공사 제주본부와 에어부산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45분 승객 161명을 태우고 제주를 출발해 김해로 갈 예정이던 에어부산 8138편이 엔진 고장으로 출발이 지연됐다.

승객들은 2시간 가까이 기내에 머무르다 계류장으로 나와 대기하는 등 불편을 겪어야 했다. 일부 승객은 항공사에 항의하는 등 소동도 빚어졌다.

해당 항공기는 정비를 마친 뒤 애초 계획보다 3시간 30분가량 늦어진 오후 11시 12분께 승객 122명을 태우고 출발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이 항공편을 타지 않은 승객에 대해서는 여정 변경이나 환불 등의 조처를 했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