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증시, 다우·S&P 나란히 신기록 행진
입력 2014.06.03 (06:00) 수정 2014.06.03 (07:53) 연합뉴스
2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혼조세로 마감했다.

그러나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와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는 나란히 최고치를 새로 썼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6.46포인트(0.16%) 오른 16,743.63에서 거래를 마쳤다.

S&P 500 지수도 1.40포인트(0.07%) 높은 1,924.97로 마쳤다.

최근 거래일마다 최고치를 새로 기록한 두 지수는 이날도 최고치를 경신했다.

그러나 나스닥 종합지수는 5.42포인트(0.13%) 떨어진 4,237.20에 마감했다.

이날 발표된 경제지표가 상승세를 이끌었지만 일부 지표의 발표에 혼선이 발생해 상승폭을 제한했다.

미국의 건설 경기를 보여주는 지표 가운데 하나인 건설지출이 5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으나 시장 기대에는 미치지 못했다.

미국 상무부는 지난 4월 민간 및 공공 건설 프로젝트에 대한 지출 규모가 전달과 비교해 0.2% 늘어난 9천535억달러(연환산 기준)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2009년 3월 이후 5년1개월 만에 최고치이고 2월 이후 3개월 연속 증가한 것이다.

그러나 시장 전문가들의 예상치 평균(0.6% 증가)은 밑돌았다.

미국 공급관리자협회(ISM)는 제조업 PMI지수를 발표하는 과정에서 오류를 보이며 한 때 시장에 혼란을 일으켰다.

ISM는 당초 5월 제조업 구매관리자 지수(PMI)가 53.2를 기록해 전월의 54.9보다 하락했다고 밝혔으나 이내 56.0으로 올랐다고 수정 발표했다.

지수 산정 과정에서 소프트웨어의 에러가 발생했다고 해명했다.

다만 중국의 5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가 전월보다 0.4포인트 상승한 50.8을 기록한 것은 상승세에 도움이 됐다.

이날 모바일-데스크톱-클라우드의 편리한 연동에 중점을 둔 새 운영체제(OS)를 발표한 애플은 기대와는 달리 주가가 떨어졌다.
  • 뉴욕증시, 다우·S&P 나란히 신기록 행진
    • 입력 2014-06-03 06:00:06
    • 수정2014-06-03 07:53:37
    연합뉴스
2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혼조세로 마감했다.

그러나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와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는 나란히 최고치를 새로 썼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6.46포인트(0.16%) 오른 16,743.63에서 거래를 마쳤다.

S&P 500 지수도 1.40포인트(0.07%) 높은 1,924.97로 마쳤다.

최근 거래일마다 최고치를 새로 기록한 두 지수는 이날도 최고치를 경신했다.

그러나 나스닥 종합지수는 5.42포인트(0.13%) 떨어진 4,237.20에 마감했다.

이날 발표된 경제지표가 상승세를 이끌었지만 일부 지표의 발표에 혼선이 발생해 상승폭을 제한했다.

미국의 건설 경기를 보여주는 지표 가운데 하나인 건설지출이 5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으나 시장 기대에는 미치지 못했다.

미국 상무부는 지난 4월 민간 및 공공 건설 프로젝트에 대한 지출 규모가 전달과 비교해 0.2% 늘어난 9천535억달러(연환산 기준)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2009년 3월 이후 5년1개월 만에 최고치이고 2월 이후 3개월 연속 증가한 것이다.

그러나 시장 전문가들의 예상치 평균(0.6% 증가)은 밑돌았다.

미국 공급관리자협회(ISM)는 제조업 PMI지수를 발표하는 과정에서 오류를 보이며 한 때 시장에 혼란을 일으켰다.

ISM는 당초 5월 제조업 구매관리자 지수(PMI)가 53.2를 기록해 전월의 54.9보다 하락했다고 밝혔으나 이내 56.0으로 올랐다고 수정 발표했다.

지수 산정 과정에서 소프트웨어의 에러가 발생했다고 해명했다.

다만 중국의 5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가 전월보다 0.4포인트 상승한 50.8을 기록한 것은 상승세에 도움이 됐다.

이날 모바일-데스크톱-클라우드의 편리한 연동에 중점을 둔 새 운영체제(OS)를 발표한 애플은 기대와는 달리 주가가 떨어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