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세월호 ‘침몰’
세월호 국조특위, 오늘 진도 팽목항 방문
입력 2014.06.05 (07:18) 수정 2014.06.05 (08:23) 정치
국회 '세월호 침몰사고 진상 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소속 여야 의원들은 오늘 진도 팽목항을 방문합니다.

특위 위원장인 새누리당 심재철 의원과 여야 간사인 새누리당 조원진, 새정치민주연합 김현미 의원을 비롯한 18명의 의원은 오늘 오전 서울에서 출발해 오후에 진도 팽목항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여야 의원들은 정부 측 관계자로부터 실종자 수색 현황 등을 보고받고 수색작업이 이뤄지는 사고 해역의 바지선으로 이동해 현장을 점검할 계획입니다.

이들은 저녁에 세월호 희생자 유족과 생존·실종자 가족 등의 요구에 따라 진도에서 하룻밤을 머무르며 이들을 위로하고 본격적인 특위 활동에 앞서 진상 규명 등에 필요한 의견을 들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세월호 국조특위, 오늘 진도 팽목항 방문
    • 입력 2014-06-05 07:18:20
    • 수정2014-06-05 08:23:46
    정치
국회 '세월호 침몰사고 진상 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소속 여야 의원들은 오늘 진도 팽목항을 방문합니다.

특위 위원장인 새누리당 심재철 의원과 여야 간사인 새누리당 조원진, 새정치민주연합 김현미 의원을 비롯한 18명의 의원은 오늘 오전 서울에서 출발해 오후에 진도 팽목항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여야 의원들은 정부 측 관계자로부터 실종자 수색 현황 등을 보고받고 수색작업이 이뤄지는 사고 해역의 바지선으로 이동해 현장을 점검할 계획입니다.

이들은 저녁에 세월호 희생자 유족과 생존·실종자 가족 등의 요구에 따라 진도에서 하룻밤을 머무르며 이들을 위로하고 본격적인 특위 활동에 앞서 진상 규명 등에 필요한 의견을 들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