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일 금융수장 내주 회동…도쿄지점 비리 척결 나설듯
입력 2014.06.05 (15:29) 경제
한국과 일본 금융감독 당국 수장들이 긴급 회동해 최근 끊임없이 불거지는 국내은행 도쿄지점의 비리 척결에 나섭니다.

금융권에 따르면 최수현 금융감독원장은 다음주 일본 도쿄를 전격 방문해 일본 금융청 장관 등 고위급 인사들과 만나 한일 공동검사 강화 등 다양한 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한일 금융감독 당국 수장 간의 공식적인 회동은 2012년 11월 이후 1년 반만입니다.

현재 국내은행의 일본 내 지점은 일본 금융당국의 담당으로 금감원이 검사역을 파견하더라도 일본 금융청의 협조나 공동 검사가 이뤄지지 않으면 외형적인 면만 살필 수밖에 없는 게 현실입니다.
  • 한일 금융수장 내주 회동…도쿄지점 비리 척결 나설듯
    • 입력 2014-06-05 15:29:31
    경제
한국과 일본 금융감독 당국 수장들이 긴급 회동해 최근 끊임없이 불거지는 국내은행 도쿄지점의 비리 척결에 나섭니다.

금융권에 따르면 최수현 금융감독원장은 다음주 일본 도쿄를 전격 방문해 일본 금융청 장관 등 고위급 인사들과 만나 한일 공동검사 강화 등 다양한 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한일 금융감독 당국 수장 간의 공식적인 회동은 2012년 11월 이후 1년 반만입니다.

현재 국내은행의 일본 내 지점은 일본 금융당국의 담당으로 금감원이 검사역을 파견하더라도 일본 금융청의 협조나 공동 검사가 이뤄지지 않으면 외형적인 면만 살필 수밖에 없는 게 현실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