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증시, 유럽 기준금리 인하에 상승
입력 2014.06.06 (05:31) 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유럽중앙은행(ECB)이 기준금리를 내린 덕분에 상승세로 마감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98.58포인트(0.59%) 오른 16,836.11에서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는 12.58포인트(0.65%) 상승한 1,940.46에, 나스닥 종합지수는 44.58포인트(1.05%) 뛴 4,296.23에 각각 마감했다.

특히 다우와 S&P 500 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날 나온 고용 관련 지표가 좋지 않았지만 유럽중앙은행이 기준금리를 낮춘 효과가 긍정적으로 작용해 3대 지수가 일제히 올랐다.

유럽중앙은행은 이날 통화·금리 정책 회의를 열어 기준금리를 현행 0.25%에서 0.15%로 인하했다.

ECB는 또 시중은행이 ECB에 맡기는 하루짜리 초단기 예금 금리를 현행 0.0%에서 -0.10%로 내렸다. 하루짜리 초단기 한계 대출 금리는 현행 0.75%에서 0.45%로 낮췄다.

초단기 예금 금리를 마이너스대로 낮춘 것은 세계 주요 중앙은행 가운데 처음이다.

그러나 미국에서는 지난주 신규 실업수당 청구건수가 전주보다 8천건 증가한 31만2천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시장 전문가들의 예상치 평균(31만건)보다 약간 많다.

투자자들은 노동부가 6일 발표할 5월 고용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 뉴욕증시, 유럽 기준금리 인하에 상승
    • 입력 2014-06-06 05:31:39
    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유럽중앙은행(ECB)이 기준금리를 내린 덕분에 상승세로 마감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98.58포인트(0.59%) 오른 16,836.11에서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는 12.58포인트(0.65%) 상승한 1,940.46에, 나스닥 종합지수는 44.58포인트(1.05%) 뛴 4,296.23에 각각 마감했다.

특히 다우와 S&P 500 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날 나온 고용 관련 지표가 좋지 않았지만 유럽중앙은행이 기준금리를 낮춘 효과가 긍정적으로 작용해 3대 지수가 일제히 올랐다.

유럽중앙은행은 이날 통화·금리 정책 회의를 열어 기준금리를 현행 0.25%에서 0.15%로 인하했다.

ECB는 또 시중은행이 ECB에 맡기는 하루짜리 초단기 예금 금리를 현행 0.0%에서 -0.10%로 내렸다. 하루짜리 초단기 한계 대출 금리는 현행 0.75%에서 0.45%로 낮췄다.

초단기 예금 금리를 마이너스대로 낮춘 것은 세계 주요 중앙은행 가운데 처음이다.

그러나 미국에서는 지난주 신규 실업수당 청구건수가 전주보다 8천건 증가한 31만2천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시장 전문가들의 예상치 평균(31만건)보다 약간 많다.

투자자들은 노동부가 6일 발표할 5월 고용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