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알제리 감독 “최고 팀도 꺾을 수 있다” 자신
입력 2014.06.06 (09:06) 수정 2014.06.06 (10:01) 연합뉴스
한국과 브라질 월드컵 축구대회에서 16강 진출 경쟁을 하는 알제리의 감독이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영국 BBC 방송은 6일 "알제리의 바히드 할릴호지치 감독이 '우리는 가능한 최선의 준비를 다 했다'며 월드컵을 앞둔 각오를 밝혔다"고 보도했다.

알제리는 전날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루마니아와의 평가전에서 2-1로 승리했다.

월드컵 본선을 앞두고 마지막 평가전을 승리로 장식한 할릴호지치 감독은 "선수단 전체가 자신감에 차 있다"며 "내가 알제리 감독이 되고 난 이후 최고의 경기였다"고 만족스러워 했다.

그는 또 "우리는 월드컵에서 톱 클래스의 팀도 잡을 수 있다"고 자신하며 "마지막 평가전을 통해 우리가 월드컵에서도 좋은 경기를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알제리는 한국의 조별리그 2차전 상대다.
  • 알제리 감독 “최고 팀도 꺾을 수 있다” 자신
    • 입력 2014-06-06 09:06:02
    • 수정2014-06-06 10:01:54
    연합뉴스
한국과 브라질 월드컵 축구대회에서 16강 진출 경쟁을 하는 알제리의 감독이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영국 BBC 방송은 6일 "알제리의 바히드 할릴호지치 감독이 '우리는 가능한 최선의 준비를 다 했다'며 월드컵을 앞둔 각오를 밝혔다"고 보도했다.

알제리는 전날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루마니아와의 평가전에서 2-1로 승리했다.

월드컵 본선을 앞두고 마지막 평가전을 승리로 장식한 할릴호지치 감독은 "선수단 전체가 자신감에 차 있다"며 "내가 알제리 감독이 되고 난 이후 최고의 경기였다"고 만족스러워 했다.

그는 또 "우리는 월드컵에서 톱 클래스의 팀도 잡을 수 있다"고 자신하며 "마지막 평가전을 통해 우리가 월드컵에서도 좋은 경기를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알제리는 한국의 조별리그 2차전 상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