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발머 전 MS 회장, NBA 클리퍼스 인수 확정
입력 2014.06.06 (10:14) 수정 2014.06.06 (10:29) 연합뉴스
스티브 발머 전 마이크로소프트 회장의 미국 프로농구(NBA) 로스앤젤레스 클리퍼스 인수가 확정됐다.

5일(현지시간) CNN 등에 따르면 클리퍼스의 도널드 스털링 구단주가 구단 매각에 최종적으로 동의했다고 스털링의 변호사가 밝혔다.

스털링은 공동 구단주인 부인 셸리 스털링이 발머 전 회장과 구단 매각에 합의한 데 반발해 구단 매각 절차 중단 청구 소송 등을 냈다.

스털링의 변호사 보비 사미니와 맥스웰 블레처는 성명을 통해 "도널드 스털링과 셸리 스털링, 그리고 NBA 사무국은 클리퍼스를 20억 달러에 스티브 발머에게 매각하기로 의견의 일치를 봤다"고 발표했다.

두 변호사는 "그동안 제기됐던 각종 문제는 다 해결됐다"면서 스털링이 제기한 구단 매각 절차 중단 청구 소송은 곧 철회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발머 전 회장이 클리퍼스를 인수하는데 남은 절차는 NBA 구단주 총회의 승인을 받는 것이지만 무난하게 승인이 내려질 전망이다.

발머 전 회장은 앞서 밀워키 벅스와 새크라멘토 킹스 인수에 나섰지만 연고지를 시애틀로 옮길 방침이라고 밝혀 NBA의 승인을 받지 못했다.

발머 전 회장은 클리퍼스를 인수해도 연고지를 로스앤젤레스에 그대로 두겠다는 뜻을 여러차례 천명했다.
  • 발머 전 MS 회장, NBA 클리퍼스 인수 확정
    • 입력 2014-06-06 10:14:02
    • 수정2014-06-06 10:29:22
    연합뉴스
스티브 발머 전 마이크로소프트 회장의 미국 프로농구(NBA) 로스앤젤레스 클리퍼스 인수가 확정됐다.

5일(현지시간) CNN 등에 따르면 클리퍼스의 도널드 스털링 구단주가 구단 매각에 최종적으로 동의했다고 스털링의 변호사가 밝혔다.

스털링은 공동 구단주인 부인 셸리 스털링이 발머 전 회장과 구단 매각에 합의한 데 반발해 구단 매각 절차 중단 청구 소송 등을 냈다.

스털링의 변호사 보비 사미니와 맥스웰 블레처는 성명을 통해 "도널드 스털링과 셸리 스털링, 그리고 NBA 사무국은 클리퍼스를 20억 달러에 스티브 발머에게 매각하기로 의견의 일치를 봤다"고 발표했다.

두 변호사는 "그동안 제기됐던 각종 문제는 다 해결됐다"면서 스털링이 제기한 구단 매각 절차 중단 청구 소송은 곧 철회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발머 전 회장이 클리퍼스를 인수하는데 남은 절차는 NBA 구단주 총회의 승인을 받는 것이지만 무난하게 승인이 내려질 전망이다.

발머 전 회장은 앞서 밀워키 벅스와 새크라멘토 킹스 인수에 나섰지만 연고지를 시애틀로 옮길 방침이라고 밝혀 NBA의 승인을 받지 못했다.

발머 전 회장은 클리퍼스를 인수해도 연고지를 로스앤젤레스에 그대로 두겠다는 뜻을 여러차례 천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