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국 군부 “3개월 뒤 과도 총리와 내각 구성”
입력 2014.06.06 (19:17) 수정 2014.06.06 (22:31) 국제
태국 군부는 3개월 뒤 과도 총리를 임명하고, 과도 내각을 구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고 군정기관, 국가평화질서회의 의장인 프라윳 찬-오차 육군참모총장은 중국 경제사절단의 방문을 받은 자리에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나 민정 이양을 위한 총선은 15개월 뒤에나 치러질 예정이어서 과도 내각이 구성되더라도 군부가 계속 실권을 장악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프라윳 총장은 분열 상태인 태국의 갈등을 조정하는데 최소 2,3개월이 걸리고 새 헌법과 과도정부를 마련하는데 1년 가량이 필요하다면서 이런 작업들이 완료된 이후에야 총선이 시행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습니다.
  • 태국 군부 “3개월 뒤 과도 총리와 내각 구성”
    • 입력 2014-06-06 19:17:39
    • 수정2014-06-06 22:31:29
    국제
태국 군부는 3개월 뒤 과도 총리를 임명하고, 과도 내각을 구성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고 군정기관, 국가평화질서회의 의장인 프라윳 찬-오차 육군참모총장은 중국 경제사절단의 방문을 받은 자리에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나 민정 이양을 위한 총선은 15개월 뒤에나 치러질 예정이어서 과도 내각이 구성되더라도 군부가 계속 실권을 장악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프라윳 총장은 분열 상태인 태국의 갈등을 조정하는데 최소 2,3개월이 걸리고 새 헌법과 과도정부를 마련하는데 1년 가량이 필요하다면서 이런 작업들이 완료된 이후에야 총선이 시행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