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파트단지 안 어린이 교통사고 ‘사각지대’
입력 2014.06.10 (09:54) 수정 2014.06.10 (10:12)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아파트 단지 안 교통사고로 어린이가 숨지는 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이곳 저곳 마구 세워진 차량들이 운전자의 시야를 막아 체구가 작은 어린이들에게 안전 사각지대가 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차주하 기자입니다.

<리포트>

아파트 단지에서 재밌게 술래잡기를 하는 어린 남매.

3살 김 모 양이 자동차 사이에서 툭 뛰어 나온 순간, 지나던 택시에 치여 쓰러집니다.

병원으로 옮겨진 김 양은 안타깝게도 다음날 숨을 거뒀습니다.

<인터뷰> 교통사고 목격자 : "부모 옆에서 얘기하고 놀고 있다가 아이들이 자동차 저쪽 사이로 뛰어 간 거죠. 아이들 찾고 있는 상황에서 택시가 와서 (아이가 치였습니다.)"

사고가 난 아파트 단지입니다.

주차장이 아닌데도 인도 옆에 차들이 늘어서 있어 몸집이 작은 어린 아이들은 차들 사이로 잘 보이지 않습니다.

주차 공간이 부족하다보니 인도와 소방차 전용 공간까지 차량들이 무단 주차돼 안전 사각지대가 된 것입니다.

지난달 29일 경남 진주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도 이 같은 어린이 사망 사고가 있었습니다.

교통안전공단의 조사 결과 아파트 단지 안 교통사고 위험 요인 가운데 4분의 1이 장애물이나 불법 주정차로 운전자와 보행자의 시야를 가린 경우입니다.

<인터뷰> 표승태(도로교통공단 교수) : "돌출 행동을 하는 아이들에 대해서는 한순간 놓칠 수 있거든요. (아파트 단지에서) 속도를 10km 이하로 천천히 주행하는 기본 방법을 (지켜야 합니다.)"

도로교통법 상 지도와 단속에서 제외된 아파트 단지 안은 주민 스스로 차량 운전 사각지대를 없애는 노력이 무엇보다 우선입니다.

KBS 뉴스 차주하입니다.
  • 아파트단지 안 어린이 교통사고 ‘사각지대’
    • 입력 2014-06-10 10:02:56
    • 수정2014-06-10 10:12:16
    930뉴스
<앵커 멘트>

아파트 단지 안 교통사고로 어린이가 숨지는 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이곳 저곳 마구 세워진 차량들이 운전자의 시야를 막아 체구가 작은 어린이들에게 안전 사각지대가 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차주하 기자입니다.

<리포트>

아파트 단지에서 재밌게 술래잡기를 하는 어린 남매.

3살 김 모 양이 자동차 사이에서 툭 뛰어 나온 순간, 지나던 택시에 치여 쓰러집니다.

병원으로 옮겨진 김 양은 안타깝게도 다음날 숨을 거뒀습니다.

<인터뷰> 교통사고 목격자 : "부모 옆에서 얘기하고 놀고 있다가 아이들이 자동차 저쪽 사이로 뛰어 간 거죠. 아이들 찾고 있는 상황에서 택시가 와서 (아이가 치였습니다.)"

사고가 난 아파트 단지입니다.

주차장이 아닌데도 인도 옆에 차들이 늘어서 있어 몸집이 작은 어린 아이들은 차들 사이로 잘 보이지 않습니다.

주차 공간이 부족하다보니 인도와 소방차 전용 공간까지 차량들이 무단 주차돼 안전 사각지대가 된 것입니다.

지난달 29일 경남 진주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도 이 같은 어린이 사망 사고가 있었습니다.

교통안전공단의 조사 결과 아파트 단지 안 교통사고 위험 요인 가운데 4분의 1이 장애물이나 불법 주정차로 운전자와 보행자의 시야를 가린 경우입니다.

<인터뷰> 표승태(도로교통공단 교수) : "돌출 행동을 하는 아이들에 대해서는 한순간 놓칠 수 있거든요. (아파트 단지에서) 속도를 10km 이하로 천천히 주행하는 기본 방법을 (지켜야 합니다.)"

도로교통법 상 지도와 단속에서 제외된 아파트 단지 안은 주민 스스로 차량 운전 사각지대를 없애는 노력이 무엇보다 우선입니다.

KBS 뉴스 차주하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