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세월호 ‘침몰’
세월호 사고 56일째…빠른 물살에 수색작업 난항
입력 2014.06.10 (10:56) 수정 2014.06.10 (10:57) 사회
세월호 사고 56일째인 오늘 사고 해역의 물살이 빨라지면서 수중 수색 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민관군합동구조팀은 오늘 오전 두 차례 정조 시간에 수중 수색을 할 예정이었지만, 사고 해역의 물살이 1.5노트 안팎으로 빨라 수색을 중단했다고 밝혔습니다.

합동구조팀은 오늘 오후 두 차례 정조 시간을 이용해 수색을 벌일 예정입니다.

또 실종자들이 많이 남아 있을 것으로 추정되는 4층 선미의 장애물 제거 작업도 계속 이어나갈 계획입니다.

현재까지 세월호 희생자는 292명, 실종자는 12명입니다.
  • 세월호 사고 56일째…빠른 물살에 수색작업 난항
    • 입력 2014-06-10 10:56:35
    • 수정2014-06-10 10:57:06
    사회
세월호 사고 56일째인 오늘 사고 해역의 물살이 빨라지면서 수중 수색 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민관군합동구조팀은 오늘 오전 두 차례 정조 시간에 수중 수색을 할 예정이었지만, 사고 해역의 물살이 1.5노트 안팎으로 빨라 수색을 중단했다고 밝혔습니다.

합동구조팀은 오늘 오후 두 차례 정조 시간을 이용해 수색을 벌일 예정입니다.

또 실종자들이 많이 남아 있을 것으로 추정되는 4층 선미의 장애물 제거 작업도 계속 이어나갈 계획입니다.

현재까지 세월호 희생자는 292명, 실종자는 12명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