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재부 “4~5월 소비 1분기 수준 못 미쳐”
입력 2014.06.10 (13:53) 경제
세월호 참사의 영향으로 4월과 5월의 민간소비가 1분기 수준에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기획재정부는 오늘 최근 경제동향에서 이같이 밝히고 5월 소비가 다소 개선됐지만, 4월과 5월 평균으로는 1분기 평균 수준보다 낮을 수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기재부는 경기가 완만한 회복흐름을 지속하고 있으나 민간부문의 회복세가 더디고, 세월호 참사의 영향으로 소비와 서비스업 분야가 부진하다고 진단했습니다.

지난 4월의 소매판매는 한달 전보다 1.7%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고, 지난달 소매 판매는 감소세가 다소 진정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 기재부 “4~5월 소비 1분기 수준 못 미쳐”
    • 입력 2014-06-10 13:53:03
    경제
세월호 참사의 영향으로 4월과 5월의 민간소비가 1분기 수준에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기획재정부는 오늘 최근 경제동향에서 이같이 밝히고 5월 소비가 다소 개선됐지만, 4월과 5월 평균으로는 1분기 평균 수준보다 낮을 수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기재부는 경기가 완만한 회복흐름을 지속하고 있으나 민간부문의 회복세가 더디고, 세월호 참사의 영향으로 소비와 서비스업 분야가 부진하다고 진단했습니다.

지난 4월의 소매판매는 한달 전보다 1.7%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고, 지난달 소매 판매는 감소세가 다소 진정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