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신장자치구서 현지어 교육 제한”
입력 2014.06.21 (11:22) 국제
분리독립 움직임이 거센 중국의 신장 위구르자치구에서 중국 당국이 현지어 교육을 제한하고 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이 방송은 위구르어 유치원을 운영하던 인권 운동가가 지난해 8월 연행된지 10달 만에 교도소에 수감 중인 것을 확인했다고 전했습니다.

공안당국은 당시 위구르어 유치원을 폐쇄하고 불법 기부금을 모집했다는 혐의로 직원들을 연행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중국, 신장자치구서 현지어 교육 제한”
    • 입력 2014-06-21 11:22:10
    국제
분리독립 움직임이 거센 중국의 신장 위구르자치구에서 중국 당국이 현지어 교육을 제한하고 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이 방송은 위구르어 유치원을 운영하던 인권 운동가가 지난해 8월 연행된지 10달 만에 교도소에 수감 중인 것을 확인했다고 전했습니다.

공안당국은 당시 위구르어 유치원을 폐쇄하고 불법 기부금을 모집했다는 혐의로 직원들을 연행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