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감독 “칠레가 네덜란드보다 어렵다”
입력 2014.06.25 (01:24) 해외축구
브라질 축구 대표팀의 루이스 펠리페 스콜라리 감독이 16강전에서 맞붙을 칠레를 네덜란드보다 상대하기 어려운 팀으로 꼽았습니다.

스콜라리 감독은 칠레 대표팀 선수 가운데 3명이 브라질 프로축구리그에서 뛰는 사실을 언급하면서 "칠레 선수들은 브라질 축구를 비교적 잘 알고, 매우 잘 훈련돼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고, 브라질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칠레는 전적에서 브라질에 크게 뒤지는 데다 역대 월드컵 본선에서 브라질과 맞붙은 3번 모두 졌습니다.

그러나 이번 월드컵 조별예선에서 '무적함대' 스페인을 꺾었고 호주에는 3-1로 승리하는 등 상승세를 타고 있다는 평갑니다.
  • 브라질 감독 “칠레가 네덜란드보다 어렵다”
    • 입력 2014-06-25 01:24:47
    해외축구
브라질 축구 대표팀의 루이스 펠리페 스콜라리 감독이 16강전에서 맞붙을 칠레를 네덜란드보다 상대하기 어려운 팀으로 꼽았습니다.

스콜라리 감독은 칠레 대표팀 선수 가운데 3명이 브라질 프로축구리그에서 뛰는 사실을 언급하면서 "칠레 선수들은 브라질 축구를 비교적 잘 알고, 매우 잘 훈련돼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고, 브라질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칠레는 전적에서 브라질에 크게 뒤지는 데다 역대 월드컵 본선에서 브라질과 맞붙은 3번 모두 졌습니다.

그러나 이번 월드컵 조별예선에서 '무적함대' 스페인을 꺾었고 호주에는 3-1로 승리하는 등 상승세를 타고 있다는 평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