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기용품·공산품 중복시험 부담 없앤다
입력 2014.06.25 (10:23) 경제
전기용품과 공산품에 대한 제조업체의 중복 시험 부담이 없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정부는 정부세종청사에서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전기용품 등에 적용되는 기술기준과 표준을 일치시켜 중복 시험을 방지하는 방안을 확정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미래창조과학부와 환경부 등 20개 부처가 매년 기술기준과 표준을 조율하는 계획을 세워 추진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산업부는 중복 시험이 없어지면 기업의 품목당 시험 비용이 현재 211만원에서 102만원으로 50% 줄고 인증 취득기간도 83일에서 42일로 단축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 전기용품·공산품 중복시험 부담 없앤다
    • 입력 2014-06-25 10:23:05
    경제
전기용품과 공산품에 대한 제조업체의 중복 시험 부담이 없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정부는 정부세종청사에서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전기용품 등에 적용되는 기술기준과 표준을 일치시켜 중복 시험을 방지하는 방안을 확정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미래창조과학부와 환경부 등 20개 부처가 매년 기술기준과 표준을 조율하는 계획을 세워 추진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산업부는 중복 시험이 없어지면 기업의 품목당 시험 비용이 현재 211만원에서 102만원으로 50% 줄고 인증 취득기간도 83일에서 42일로 단축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