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수부, 인도양에 여의도 면적 1200배 광구 독점탐사권 계약
입력 2014.06.25 (11:53) 수정 2014.06.25 (13:04) 경제
우리나라가 인도양 해저의 광물 자원을 탐사할 수 있는 광구를 확보했습니다.

해양수산부는 인도양 공해상 중앙해령 지역의 해저열수광상 광구에 대한 탐사 계약을 국제해저기구와 맺었다고 밝혔습니다.

해저열수광상은 수심 수천미터가 넘는 깊은 바다 속에 금, 은, 망간, 구리, 니켈 등 금속이 묻혀있는 곳으로 차세대 전략 자원으로 꼽힙니다.

이로써 우리나라는 인도양 공해상에서 여의도 면적 1200배에 이르는 규모의 해저열수광상을 단독으로 탐사할 수 있게 됐습니다.

우리나라는 앞으로 15년간 광구를 정밀하게 탐사한 뒤 최종 개발지역 2,500㎢을 선정해 개발권을 신청할 계획입니다.
  • 해수부, 인도양에 여의도 면적 1200배 광구 독점탐사권 계약
    • 입력 2014-06-25 11:53:37
    • 수정2014-06-25 13:04:56
    경제
우리나라가 인도양 해저의 광물 자원을 탐사할 수 있는 광구를 확보했습니다.

해양수산부는 인도양 공해상 중앙해령 지역의 해저열수광상 광구에 대한 탐사 계약을 국제해저기구와 맺었다고 밝혔습니다.

해저열수광상은 수심 수천미터가 넘는 깊은 바다 속에 금, 은, 망간, 구리, 니켈 등 금속이 묻혀있는 곳으로 차세대 전략 자원으로 꼽힙니다.

이로써 우리나라는 인도양 공해상에서 여의도 면적 1200배에 이르는 규모의 해저열수광상을 단독으로 탐사할 수 있게 됐습니다.

우리나라는 앞으로 15년간 광구를 정밀하게 탐사한 뒤 최종 개발지역 2,500㎢을 선정해 개발권을 신청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