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국 의사들 “2000년이후 출생자 담배 못 사게 해야”
입력 2014.06.25 (11:56) 연합뉴스
영국 의사들이 21세기에 태어난 아이들에게 담배 판매를 금지해 '금연 세대'를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24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에 따르면 영국의학협회(BMA) 소속 의사들은 2000년 이후 태어난 아이들에게 평생 담배를 살 수 없도록 하는 급진적인 계획을 압도적으로 지지하고 있다.

이는 BMA의 공식 정책으로, 금지 법안을 도입하도록 정부에 로비할 것인지를 회의에서 결정할 계획이다.

특정 세대 전체에 담배 판매를 금지하려는 움직임은 논란의 여지가 크다. 일부 의사들은 이 계획이 매우 비현실적이며 단순한 담배 포장을 요구하는 등의 실현 가능한 일들에 대한 지지를 떨어뜨릴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 계획을 제안한 팀 크로커-부케 박사는 흡연이 만드는 엄청난 해로움과 싸우려면 의사들이 정말 급진적인 무언가를 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청소년기의 흡연은 성인기의 중독과 조기 사망을 가져온다"며 "2000년 이후 출생자들에게 담배 판매를 금지함으로써 첫 번째 금연세대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흡연자의 80% 이상이 10대에 흡연을 시작하고, 15세에 흡연을 시작한 사람은 20대 중반에 시작한 사람보다 흡연관련 암으로 숨질 가능성이 3배 이상 높다며 흡연 문화를 바꾸려면 젊은 세대를 대상으로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 영국 의사들 “2000년이후 출생자 담배 못 사게 해야”
    • 입력 2014-06-25 11:56:04
    연합뉴스
영국 의사들이 21세기에 태어난 아이들에게 담배 판매를 금지해 '금연 세대'를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24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에 따르면 영국의학협회(BMA) 소속 의사들은 2000년 이후 태어난 아이들에게 평생 담배를 살 수 없도록 하는 급진적인 계획을 압도적으로 지지하고 있다.

이는 BMA의 공식 정책으로, 금지 법안을 도입하도록 정부에 로비할 것인지를 회의에서 결정할 계획이다.

특정 세대 전체에 담배 판매를 금지하려는 움직임은 논란의 여지가 크다. 일부 의사들은 이 계획이 매우 비현실적이며 단순한 담배 포장을 요구하는 등의 실현 가능한 일들에 대한 지지를 떨어뜨릴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 계획을 제안한 팀 크로커-부케 박사는 흡연이 만드는 엄청난 해로움과 싸우려면 의사들이 정말 급진적인 무언가를 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청소년기의 흡연은 성인기의 중독과 조기 사망을 가져온다"며 "2000년 이후 출생자들에게 담배 판매를 금지함으로써 첫 번째 금연세대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흡연자의 80% 이상이 10대에 흡연을 시작하고, 15세에 흡연을 시작한 사람은 20대 중반에 시작한 사람보다 흡연관련 암으로 숨질 가능성이 3배 이상 높다며 흡연 문화를 바꾸려면 젊은 세대를 대상으로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