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DI “가계부채 소비 제약 임계치 도달…비은행권·저소득층 점검해야”
입력 2014.06.25 (14:39) 경제
우리나라의 가계부채 수준이 소비를 제약할 수 있는 임계치에 도달했으며, 저소득층 부채가구에 대한 지속적인 점검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한국개발연구원 김명일 연구위원은 보고서에서 지난해 GDP대비 가계부채 비중은 85.6%로 성장잠재력을 악화시킨다는 논의까지 제기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위원은 전체 가계부채의 75%가 소득 또는 순자산 상위 40% 가구에 속해 상환여력은 비교적 양호하지만 부동산에 편중된 자산구성 때문에 유동성 위험이 생길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저소득층 부채의 경우 전체 액수는 적지만 부실 위험이 높은데다 특히 비은행권 대출 가구의 부실 위험이 커 지속적인 점검이 필요하다고 진단했습니다.
  • KDI “가계부채 소비 제약 임계치 도달…비은행권·저소득층 점검해야”
    • 입력 2014-06-25 14:39:17
    경제
우리나라의 가계부채 수준이 소비를 제약할 수 있는 임계치에 도달했으며, 저소득층 부채가구에 대한 지속적인 점검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한국개발연구원 김명일 연구위원은 보고서에서 지난해 GDP대비 가계부채 비중은 85.6%로 성장잠재력을 악화시킨다는 논의까지 제기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위원은 전체 가계부채의 75%가 소득 또는 순자산 상위 40% 가구에 속해 상환여력은 비교적 양호하지만 부동산에 편중된 자산구성 때문에 유동성 위험이 생길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저소득층 부채의 경우 전체 액수는 적지만 부실 위험이 높은데다 특히 비은행권 대출 가구의 부실 위험이 커 지속적인 점검이 필요하다고 진단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