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 “한·중 정상회담 결론 지켜보겠다”
입력 2014.07.03 (07:31) 수정 2014.07.03 (08:38) 국제
젠 사키 미국 국무부 대변인은 오늘부터 시작되는 한·중 정상회담에서 어떤 결론이 나오는지 지켜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사키 대변인은 한·중 두 나라가 6자회담이나 다른 역내 이슈들에서 미국에 모두 중요한 파트너라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한·중 양국의 외교적 밀착을 우려하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미국 정부는 역내 국가 간 대화를 독려하고 있고 중국의 평화적인 부상과 번영을 오랫동안 권장해왔다고 답변했습니다.
  • 미 “한·중 정상회담 결론 지켜보겠다”
    • 입력 2014-07-03 07:31:36
    • 수정2014-07-03 08:38:05
    국제
젠 사키 미국 국무부 대변인은 오늘부터 시작되는 한·중 정상회담에서 어떤 결론이 나오는지 지켜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사키 대변인은 한·중 두 나라가 6자회담이나 다른 역내 이슈들에서 미국에 모두 중요한 파트너라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한·중 양국의 외교적 밀착을 우려하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미국 정부는 역내 국가 간 대화를 독려하고 있고 중국의 평화적인 부상과 번영을 오랫동안 권장해왔다고 답변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