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성 제부도 김 중국 시장 진출…150만불 수출 계약
입력 2014.07.03 (16:47) 연합뉴스
경기도 화성시는 제부도 갯벌에서 생산된 김이 최근 중국 산둥(山東)성 구탁수출입무역유한회사와 150만불 어치 계약을 하고 수출길에 올랐다고 3일 밝혔다.

제부도 갯벌 김을 생산하는 먹보영어조합법인(서신면)은 지난 5월 13∼15일 중국 상하이 식품박람회에 참가, 미니도시락 김과 흔들어 먹는 김 스낵을 선보여 중국 바이어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 같은 호응은 곧바로 수출로 이어져 지난달 30일 구탁수출입무역유한회사 관계자가 직접 먹보영어조합법인을 방문, 조미 김과 흔들어 먹는 김 스낵의 산둥성 내 독점판매권과 연 150만불 수출계약을 하는 성과를 거뒀다.

최근에는 시범적으로 40피트 컨테이너 1대 분량의 김을 수출했다.

화성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제부도 김을 중국시장에 수출하는 성과를 거둬 기쁘다"며 "아직 중국의 조미 김 시장이 크지 않지만 안전한 한국산 제품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 화성 제부도 김 중국 시장 진출…150만불 수출 계약
    • 입력 2014-07-03 16:47:54
    연합뉴스
경기도 화성시는 제부도 갯벌에서 생산된 김이 최근 중국 산둥(山東)성 구탁수출입무역유한회사와 150만불 어치 계약을 하고 수출길에 올랐다고 3일 밝혔다.

제부도 갯벌 김을 생산하는 먹보영어조합법인(서신면)은 지난 5월 13∼15일 중국 상하이 식품박람회에 참가, 미니도시락 김과 흔들어 먹는 김 스낵을 선보여 중국 바이어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 같은 호응은 곧바로 수출로 이어져 지난달 30일 구탁수출입무역유한회사 관계자가 직접 먹보영어조합법인을 방문, 조미 김과 흔들어 먹는 김 스낵의 산둥성 내 독점판매권과 연 150만불 수출계약을 하는 성과를 거뒀다.

최근에는 시범적으로 40피트 컨테이너 1대 분량의 김을 수출했다.

화성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제부도 김을 중국시장에 수출하는 성과를 거둬 기쁘다"며 "아직 중국의 조미 김 시장이 크지 않지만 안전한 한국산 제품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