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국, 작년 대북 공적원조 7억…절반은 영어교육”
입력 2014.07.09 (11:00) 수정 2014.07.09 (11:10) 정치
영국 정부가 지난해 북한에 6억 7천만 원 상당의 공적개발원조, ODA를 지원했다고 미국의소리방송, VOA가 오늘 보도했습니다.

VOA는 영국 외교부 보고서를 인용해 지난해 영국 정부가 집행한 대북 ODA 예산이 6억 7천만 원 상당으로 집계됐다고 전했습니다.

이 가운데 절반이 넘는 3억 5천만 원 상당은 북한에서 진행 중인 영어교육 프로그램에 사용됐습니다.

이 외에도 북한 적십자회 구호활동과 북한 관리의 영국연수, 국제 장애인 경기대회 참가 등에 지원됐습니다.

ODA는 정부를 비롯한 공공기관이 개발도상국의 경제개발과 복지를 위해 증여나 차관 형식으로 자금을 지원하는 원조를 뜻합니다.
  • “영국, 작년 대북 공적원조 7억…절반은 영어교육”
    • 입력 2014-07-09 11:00:33
    • 수정2014-07-09 11:10:41
    정치
영국 정부가 지난해 북한에 6억 7천만 원 상당의 공적개발원조, ODA를 지원했다고 미국의소리방송, VOA가 오늘 보도했습니다.

VOA는 영국 외교부 보고서를 인용해 지난해 영국 정부가 집행한 대북 ODA 예산이 6억 7천만 원 상당으로 집계됐다고 전했습니다.

이 가운데 절반이 넘는 3억 5천만 원 상당은 북한에서 진행 중인 영어교육 프로그램에 사용됐습니다.

이 외에도 북한 적십자회 구호활동과 북한 관리의 영국연수, 국제 장애인 경기대회 참가 등에 지원됐습니다.

ODA는 정부를 비롯한 공공기관이 개발도상국의 경제개발과 복지를 위해 증여나 차관 형식으로 자금을 지원하는 원조를 뜻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