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 북 무력 시위에 “도발로는 안전 보장 못 받아”
입력 2014.07.15 (04:32) 수정 2014.07.15 (08:03) 국제
북한의 연이은 무력시위에 대해 미국 국무부가 도발로는 안전을 보장받지 못한다고 일침을 놨습니다.

미국 국무부는 북한이 연일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과 방사포를 발사한 데 대해 미사일 발사가 알려진 지 하루 만에 로켓과 야포를 쏜 것을 우려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국무부는 특히 이같은 도발 행위가 지역에서 긴장을 높일 뿐 북한이 추구한다고 주장하는 안전과 번영을 가져다주지 않는다고 비판했습니다.

북한은 이틀 전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2발 발사한 데 이어 어제 방사포와 해안포 100여발을 또 발사했습니다.
  • 미, 북 무력 시위에 “도발로는 안전 보장 못 받아”
    • 입력 2014-07-15 04:32:25
    • 수정2014-07-15 08:03:35
    국제
북한의 연이은 무력시위에 대해 미국 국무부가 도발로는 안전을 보장받지 못한다고 일침을 놨습니다.

미국 국무부는 북한이 연일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과 방사포를 발사한 데 대해 미사일 발사가 알려진 지 하루 만에 로켓과 야포를 쏜 것을 우려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국무부는 특히 이같은 도발 행위가 지역에서 긴장을 높일 뿐 북한이 추구한다고 주장하는 안전과 번영을 가져다주지 않는다고 비판했습니다.

북한은 이틀 전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2발 발사한 데 이어 어제 방사포와 해안포 100여발을 또 발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