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주 산단 공업용수관 파열…밤새 복구 계속
입력 2014.07.15 (08:10) 수정 2014.07.15 (09:07) 사회
어제 저녁 8시 쯤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에서 인근 산업단지로 이어지는 공업용수관이 파열됐습니다.

이 사고로 LG이노텍과 LG화학 공장 등 12곳이 일시적으로 단수됐지만 자체 저수조의 물이 공급되면서 큰 피해는 없었습니다.

수자원공사는 15톤 급수차 14대를 긴급 동원해 공장에 물을 공급하는 한편, 긴급 복구반을 투입해 밤새 작업을 이어갔습니다.

수자원공사는 수압이 갑작스럽게 변하면서 지름 50센티미터 관에 누수가 생긴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파주 산단 공업용수관 파열…밤새 복구 계속
    • 입력 2014-07-15 08:10:58
    • 수정2014-07-15 09:07:27
    사회
어제 저녁 8시 쯤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에서 인근 산업단지로 이어지는 공업용수관이 파열됐습니다.

이 사고로 LG이노텍과 LG화학 공장 등 12곳이 일시적으로 단수됐지만 자체 저수조의 물이 공급되면서 큰 피해는 없었습니다.

수자원공사는 15톤 급수차 14대를 긴급 동원해 공장에 물을 공급하는 한편, 긴급 복구반을 투입해 밤새 작업을 이어갔습니다.

수자원공사는 수압이 갑작스럽게 변하면서 지름 50센티미터 관에 누수가 생긴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