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초연금 시행 코앞…서울 자치구 예산 확보율은 61%
입력 2014.07.15 (09:43) 수정 2014.07.15 (17:15) 사회
기초연금 첫 지급일이 열흘 앞으로 다가왔지만 서울 자치구들은 올해 기초연금 사업 예산의 61%밖에 확보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시 25개 자치구들의 협의체인 서울시 구청장협의회 측은 기초연금 지급을 위해 자치구들이 하반기에 확보해야 할 예산은 천 459억 5천만 원이지만 지금까지 확보된 예산은 913억 원으로 582억 7천만 원이 모자란다고 밝혔습니다.

협의회 측은 지방세 수입은 거의 증가하지 않았는데 복지 지출이 지속적으로 늘어나 지방재정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협의회는 이에 따라 오늘 서울시청에서 자치구 재정위기 해결을 위한 공동 태스크포스 회의를 여는 등 복지사업 부족분을 확보하기 위해 대책 마련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 기초연금 시행 코앞…서울 자치구 예산 확보율은 61%
    • 입력 2014-07-15 09:43:39
    • 수정2014-07-15 17:15:53
    사회
기초연금 첫 지급일이 열흘 앞으로 다가왔지만 서울 자치구들은 올해 기초연금 사업 예산의 61%밖에 확보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시 25개 자치구들의 협의체인 서울시 구청장협의회 측은 기초연금 지급을 위해 자치구들이 하반기에 확보해야 할 예산은 천 459억 5천만 원이지만 지금까지 확보된 예산은 913억 원으로 582억 7천만 원이 모자란다고 밝혔습니다.

협의회 측은 지방세 수입은 거의 증가하지 않았는데 복지 지출이 지속적으로 늘어나 지방재정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협의회는 이에 따라 오늘 서울시청에서 자치구 재정위기 해결을 위한 공동 태스크포스 회의를 여는 등 복지사업 부족분을 확보하기 위해 대책 마련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