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약수 고가도로 30년 만에 철거…20일부터 차량 통제
입력 2014.07.15 (10:09) 수정 2014.07.15 (11:47) 사회


1984년 12월31일 설치된 약수 고가도로(중구 동호로 194)가 철거돼 30년 만에 역사 속으로 사라지게 된다.

서울시는 8월말까지 총 사업비 85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폭 15.4m, 연장 420m의 약수 고가도로를 철거하고, 도로정비를 거쳐 9월 초 개통한다는 계획이다.

철거는 동대입구역~약수역 사거리 방향과 금호터널~약수역 사거리 방향에서 동시 진행된다.



이는 80년대 도심 교통난 해소를 위해 건설된 약수고가도로가 대중교통체계 개선으로 본래 기능이 퇴색된 데다 약수역 사거리 상권 침체와 도시 미관 저해를 유발하고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시는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여름방학과 본격젹인 휴가가 시작되는 7월 20일(일) 오전 0시부터 고가 양방향 차량 통행을 전면 통제하기로 했다.

철거공사는 상대적으로 차량통행이 적은 밤 10시부터 다음날 오전 6시까지 진행하고 주간에는 철거 준비 작업을 하게 된다.

시는 공사기간 동호로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하부 도로 4개 차로는 현재와 같이 운영할 계획이다.



다만 혼잡을 피하려면 우회도로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우선 종로, 동대문 등 시내에서 압구정, 청담 등 강남 방향으로 운행하는 하행차량은 장충체육관 사거리(동대입구역)에서 장충단로를 이용해 한남대교로 우회하거나 금호로를 이용해 성수대교로 우회하면 된다.

반대로 강남에서 도심방향으로 운행하는 차량은 한남대교 남단에서 장충단로를 이용하거나 동호대교를 건너 한남오거리에서 금호로로 우회하면 된다.

천석현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고가가 철거되면 도시 미관 저해 등의 문제가 해결돼 이 일대 지역 개발에 기여하는 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된다”며 “공사기간 다소 불편하겠지만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약수 고가도로 철거는 서울 고가도로 중 17번째 시행되는 것으로, 철거가 완료되면 서울시에 총 84개의 고가도로가 남게 된다.

시는 앞으로 교통기능과 도시경관, 지역발전 저해가 심한 고가도로를 대상으로 철거를 검토해 나갈 예정이다.
  • 약수 고가도로 30년 만에 철거…20일부터 차량 통제
    • 입력 2014-07-15 10:09:20
    • 수정2014-07-15 11:47:38
    사회


1984년 12월31일 설치된 약수 고가도로(중구 동호로 194)가 철거돼 30년 만에 역사 속으로 사라지게 된다.

서울시는 8월말까지 총 사업비 85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폭 15.4m, 연장 420m의 약수 고가도로를 철거하고, 도로정비를 거쳐 9월 초 개통한다는 계획이다.

철거는 동대입구역~약수역 사거리 방향과 금호터널~약수역 사거리 방향에서 동시 진행된다.



이는 80년대 도심 교통난 해소를 위해 건설된 약수고가도로가 대중교통체계 개선으로 본래 기능이 퇴색된 데다 약수역 사거리 상권 침체와 도시 미관 저해를 유발하고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시는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여름방학과 본격젹인 휴가가 시작되는 7월 20일(일) 오전 0시부터 고가 양방향 차량 통행을 전면 통제하기로 했다.

철거공사는 상대적으로 차량통행이 적은 밤 10시부터 다음날 오전 6시까지 진행하고 주간에는 철거 준비 작업을 하게 된다.

시는 공사기간 동호로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하부 도로 4개 차로는 현재와 같이 운영할 계획이다.



다만 혼잡을 피하려면 우회도로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우선 종로, 동대문 등 시내에서 압구정, 청담 등 강남 방향으로 운행하는 하행차량은 장충체육관 사거리(동대입구역)에서 장충단로를 이용해 한남대교로 우회하거나 금호로를 이용해 성수대교로 우회하면 된다.

반대로 강남에서 도심방향으로 운행하는 차량은 한남대교 남단에서 장충단로를 이용하거나 동호대교를 건너 한남오거리에서 금호로로 우회하면 된다.

천석현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고가가 철거되면 도시 미관 저해 등의 문제가 해결돼 이 일대 지역 개발에 기여하는 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된다”며 “공사기간 다소 불편하겠지만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약수 고가도로 철거는 서울 고가도로 중 17번째 시행되는 것으로, 철거가 완료되면 서울시에 총 84개의 고가도로가 남게 된다.

시는 앞으로 교통기능과 도시경관, 지역발전 저해가 심한 고가도로를 대상으로 철거를 검토해 나갈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