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프트볼 종별선수권 18일 청원서 개막
입력 2014.07.15 (13:57) 연합뉴스
제26회 전국종별여자소프트볼대회가 18일 충청북도 청원군 외천꿈돌이야구장에서 개막한다.

중등부 5개팀, 고등부 9개팀, 대학·일반부 8개팀, 총 350명이 출전해 21일까지 나흘 동안 경기를 펼친다.

중·고등부는 조별리그를 펼치고 나서 각 조 상위팀끼리 토너먼트를 치러 우승팀을 가리고, 대학·일반부는 리그전을 한다.

대한소프트볼협회는 "이번 대회를 통해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메달 획득을 노리는 한국 소프트볼의 실력을 점검할 수 있다"고 밝혔다.
  • 소프트볼 종별선수권 18일 청원서 개막
    • 입력 2014-07-15 13:57:35
    연합뉴스
제26회 전국종별여자소프트볼대회가 18일 충청북도 청원군 외천꿈돌이야구장에서 개막한다.

중등부 5개팀, 고등부 9개팀, 대학·일반부 8개팀, 총 350명이 출전해 21일까지 나흘 동안 경기를 펼친다.

중·고등부는 조별리그를 펼치고 나서 각 조 상위팀끼리 토너먼트를 치러 우승팀을 가리고, 대학·일반부는 리그전을 한다.

대한소프트볼협회는 "이번 대회를 통해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메달 획득을 노리는 한국 소프트볼의 실력을 점검할 수 있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