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은 화장품 판매업자 징역 1년6월
입력 2014.07.15 (17:50) 사회
대구지법 제3형사단독은, 허용 기준치를 넘은 수은이 함유된 화장품을 판매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52살 김 모 씨에 대해 징역 1년 6월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김 씨가 오랜 기간에 걸쳐 허용 기준치를 수백 배 초과한 수은 화장품을 시중에 유통해 죄질이 좋지 않다며, 실형을 선고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2007년부터 지난해 말까지 허용 기준치를 최대 670배 초과한 수은이 포함된 화장품 2천 4백 여병, 1억 5천 만원어치를 프랑스산이라고 속여 대구경북 피부관리실 등에 판매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습니다.
  • 수은 화장품 판매업자 징역 1년6월
    • 입력 2014-07-15 17:50:49
    사회
대구지법 제3형사단독은, 허용 기준치를 넘은 수은이 함유된 화장품을 판매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52살 김 모 씨에 대해 징역 1년 6월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김 씨가 오랜 기간에 걸쳐 허용 기준치를 수백 배 초과한 수은 화장품을 시중에 유통해 죄질이 좋지 않다며, 실형을 선고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2007년부터 지난해 말까지 허용 기준치를 최대 670배 초과한 수은이 포함된 화장품 2천 4백 여병, 1억 5천 만원어치를 프랑스산이라고 속여 대구경북 피부관리실 등에 판매한 혐의로 구속 기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