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피스텔 수리비 갈등’ 세입자가 건물 주인 살해
입력 2014.07.16 (10:56) 사회
경기도 남양주경찰서는 시설 수리 문제로 갈등을 빚다 건물 주인을 흉기로 살해한 혐의 등으로 세입자인 47살 이 모 씨를 검거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 씨는 어젯밤 11시 40분쯤 남양주시의 한 오피스텔 복도에서 건물주인 49살 공 모 씨와 말다툼을 하다 집에서 갖고 나온 흉기로 공 씨를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는 또 함께 있던 공 씨의 아들에게도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는 앞서 수도관 수리 비용 부담 문제를 놓고 주인 공 씨를 폭행해 경찰에 입건되는 등, 갈등을 빚어온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오피스텔 수리비 갈등’ 세입자가 건물 주인 살해
    • 입력 2014-07-16 10:56:22
    사회
경기도 남양주경찰서는 시설 수리 문제로 갈등을 빚다 건물 주인을 흉기로 살해한 혐의 등으로 세입자인 47살 이 모 씨를 검거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 씨는 어젯밤 11시 40분쯤 남양주시의 한 오피스텔 복도에서 건물주인 49살 공 모 씨와 말다툼을 하다 집에서 갖고 나온 흉기로 공 씨를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는 또 함께 있던 공 씨의 아들에게도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는 앞서 수도관 수리 비용 부담 문제를 놓고 주인 공 씨를 폭행해 경찰에 입건되는 등, 갈등을 빚어온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