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WKBL, 외인 드래프트 개최…12명 선발
입력 2014.07.16 (13:54) 수정 2014.07.16 (13:54) 연합뉴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29일 오전 서울 강서구 연맹 사옥에서 2014-2015시즌 외국인 선수 드래프트를 실시한다.

올해 드래프트에는 103명이 지원했으며 6개 구단이 2명씩 총 12명을 뽑게 된다.

지난 시즌 정규리그 성적 역순에 따라 6위 팀이 구슬 6개, 5위 팀 5개 순으로 총 21개의 구슬을 넣어 추첨 순서를 정한다.

이에 따라 부천 하나외환이 28.6%, 구리 KDB생명이 23.8%의 1순위 지명 확률을 갖게 됐으며 이후 용인 삼성생명 19%, 청주 국민은행 14.3%, 인천 신한은행 9.5%, 춘천 우리은행 4.8% 순이다.
  • WKBL, 외인 드래프트 개최…12명 선발
    • 입력 2014-07-16 13:54:46
    • 수정2014-07-16 13:54:53
    연합뉴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29일 오전 서울 강서구 연맹 사옥에서 2014-2015시즌 외국인 선수 드래프트를 실시한다.

올해 드래프트에는 103명이 지원했으며 6개 구단이 2명씩 총 12명을 뽑게 된다.

지난 시즌 정규리그 성적 역순에 따라 6위 팀이 구슬 6개, 5위 팀 5개 순으로 총 21개의 구슬을 넣어 추첨 순서를 정한다.

이에 따라 부천 하나외환이 28.6%, 구리 KDB생명이 23.8%의 1순위 지명 확률을 갖게 됐으며 이후 용인 삼성생명 19%, 청주 국민은행 14.3%, 인천 신한은행 9.5%, 춘천 우리은행 4.8% 순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