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영선 “쌀 시장 개방 여론에 귀 닫은 탁상행정”
입력 2014.07.18 (10:32) 수정 2014.07.18 (10:35) 정치
새정치민주연합 박영선 원내대표는 농민과 국민에게 제대로 된 설명 한 번 없이 쌀시장 개방을 추진하려는 것은 정부의 독주라고 비판했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오늘 경기도 김포에서 열린 최고위에서 박근혜 정부는 여론에 귀를 닫고 탁상행정을 즐긴다며 이처럼 말했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새정치연합은 쌀 관세화 논의를 위해 여야정과 농민단체의 4자 협의체를 하자고 제안한 바 있다면서 무조건 반대하겠다는 게 아니라 내용을 공론화하고 대책을 세우라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 박영선 “쌀 시장 개방 여론에 귀 닫은 탁상행정”
    • 입력 2014-07-18 10:32:38
    • 수정2014-07-18 10:35:22
    정치
새정치민주연합 박영선 원내대표는 농민과 국민에게 제대로 된 설명 한 번 없이 쌀시장 개방을 추진하려는 것은 정부의 독주라고 비판했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오늘 경기도 김포에서 열린 최고위에서 박근혜 정부는 여론에 귀를 닫고 탁상행정을 즐긴다며 이처럼 말했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새정치연합은 쌀 관세화 논의를 위해 여야정과 농민단체의 4자 협의체를 하자고 제안한 바 있다면서 무조건 반대하겠다는 게 아니라 내용을 공론화하고 대책을 세우라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