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군 호위함 함장, 여군 2명 성추행 혐의…보직 해임
입력 2014.07.18 (14:43) 정치
해군은 여군 장교들을 성추행한 혐의로 평택 2함대 소속 호위함 함장인 모 중령을 지난 11일, 보직 해임했다고 밝혔습니다.

모 중령은 지난 7일 밤, 영외에서 부서 회식을 가진 자리에서 여군 장교 2명에게 강제로 입을 맞추는 등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여군 장교들은 곧바로 지휘계통을 통해 이 같은 사실을 보고했으며, 해당 중령은 "만취 상태여서 기억이 나지 않는다"면서도 혐의 자체는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해군은 현재 사건이 군 검찰에 이첩돼 해당 중령에 대한 사법처리 절차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해군에서는 앞서 지난 4월 중순에도 초계함 내에서 성추행과 성희롱 사건이 발생해 해당 함장이 보직해임된 바 있습니다.
  • 해군 호위함 함장, 여군 2명 성추행 혐의…보직 해임
    • 입력 2014-07-18 14:43:16
    정치
해군은 여군 장교들을 성추행한 혐의로 평택 2함대 소속 호위함 함장인 모 중령을 지난 11일, 보직 해임했다고 밝혔습니다.

모 중령은 지난 7일 밤, 영외에서 부서 회식을 가진 자리에서 여군 장교 2명에게 강제로 입을 맞추는 등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여군 장교들은 곧바로 지휘계통을 통해 이 같은 사실을 보고했으며, 해당 중령은 "만취 상태여서 기억이 나지 않는다"면서도 혐의 자체는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해군은 현재 사건이 군 검찰에 이첩돼 해당 중령에 대한 사법처리 절차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해군에서는 앞서 지난 4월 중순에도 초계함 내에서 성추행과 성희롱 사건이 발생해 해당 함장이 보직해임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