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국 곳곳 폭우에 피해 속출
입력 2014.07.18 (19:52) 사회
전국 곳곳에 내린 폭우로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오늘 오후 2시 반쯤, 부산진구 15층 아파트 신축 공사 현장에서, 대형 크레인이 강풍에 갑자기 넘어져 주차돼 있던 차 한 대가 완전히 부서지고 6대가 파손됐습니다.

또 동서고가도로 위의 가로등 한 대가 넘어지면서 차량 통행이 통제돼, 이 일대가 극심한 정체를 빚었습니다.

비슷한 시각 부산 도시철도 2호선 광안역에서는 낙뢰로 순간 정전이 발생하면서 약 5분간 전동차가 멈춰, 승객들이 대피하는 소동을 벌였습니다.

이밖에 폭우가 내린 20여 분 동안 간판이 흔들리거나 가로수가 쓰러지는 등 모두 27건의 신고가 119로 접수됐고, 김해공항으로 오던 항공기 한 대가 대구공항으로 회항했습니다.

부산에는 오늘 오후 시간당 20밀리미터의 기습 폭우가 쏟아졌고,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돌풍이 불면서 주택과 도로 곳곳에 침수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이에 앞서 오늘 새벽 4시부터 6시 사이에 충남 아산시 탕정면에 44.5mm의 비가 내려 주택과 식당 등 건물 18곳과 차량 40대가 물에 잠기고 주민 30여 명이 대피하는 피해가 났습니다.

충남 천안에서도 126mm가 넘는 비가 내리면서 도로와 주택 30여 곳과 차량 3대가 침수됐습니다.

또 오늘 새벽 6시쯤 천안시 구성동에서는 2.5톤 화물차가 시내버스 2대를 들이받아 2명이 다치는 등 빗길 교통사고도 잇따랐습니다.
  • 전국 곳곳 폭우에 피해 속출
    • 입력 2014-07-18 19:52:14
    사회
전국 곳곳에 내린 폭우로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오늘 오후 2시 반쯤, 부산진구 15층 아파트 신축 공사 현장에서, 대형 크레인이 강풍에 갑자기 넘어져 주차돼 있던 차 한 대가 완전히 부서지고 6대가 파손됐습니다.

또 동서고가도로 위의 가로등 한 대가 넘어지면서 차량 통행이 통제돼, 이 일대가 극심한 정체를 빚었습니다.

비슷한 시각 부산 도시철도 2호선 광안역에서는 낙뢰로 순간 정전이 발생하면서 약 5분간 전동차가 멈춰, 승객들이 대피하는 소동을 벌였습니다.

이밖에 폭우가 내린 20여 분 동안 간판이 흔들리거나 가로수가 쓰러지는 등 모두 27건의 신고가 119로 접수됐고, 김해공항으로 오던 항공기 한 대가 대구공항으로 회항했습니다.

부산에는 오늘 오후 시간당 20밀리미터의 기습 폭우가 쏟아졌고,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돌풍이 불면서 주택과 도로 곳곳에 침수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이에 앞서 오늘 새벽 4시부터 6시 사이에 충남 아산시 탕정면에 44.5mm의 비가 내려 주택과 식당 등 건물 18곳과 차량 40대가 물에 잠기고 주민 30여 명이 대피하는 피해가 났습니다.

충남 천안에서도 126mm가 넘는 비가 내리면서 도로와 주택 30여 곳과 차량 3대가 침수됐습니다.

또 오늘 새벽 6시쯤 천안시 구성동에서는 2.5톤 화물차가 시내버스 2대를 들이받아 2명이 다치는 등 빗길 교통사고도 잇따랐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