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매킬로이 부친, 아들 우승 덕 베팅수익 ‘두둑’
입력 2014.07.21 (11:14) 수정 2014.07.21 (11:14) 연합뉴스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가 제143회 브리티시오픈 골프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면서 아버지에게 간접적으로 두둑한 용돈을 챙겨 드리게 됐다.

영국의 베팅업체 래드브록스는 매킬로이의 아버지인 게리 매킬로이가 10년 전 베팅한 배당금을 지급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고 21일(한국시간) 블룸버그와 골프채널 등 외신이 보도했다.

래드브록스에 따르면 매킬로이의 아버지는 매킬로이가 15세이던 2004년 '매킬로이가 26세 전에 브리티시오픈에서 우승한다'는 데 500대 1의 배당률로 200 파운드(한화 약 35만원)를 걸었다.

올해 25세인 매킬로이가 브리티시오픈 우승을 거머쥠에 따라 아버지는 10만 파운드(약 1억7천550만원)를 타게 됐다.

매킬로이 아버지의 친구 두 명도 2005년에 매킬로이의 브리티시오픈 우승에 판돈을 걸어 총 8만파운드의 횡재를 맞게 됐다.

한 명은 매킬로이가 10년 안에 브리티시오픈에서 우승한다는 데 250대 1의 배당률로 200파운드를, 다른 한 명은 매킬로이가 50세 전에 브리티시오픈에서 우승한다는 데 150대 1의 배당률로 200파운드를 걸었다.

당초 외신에서는 매킬로이 아버지와 친구 3명이 매킬로이가 26세 전에 브리티시오픈에서 우승한다는 데 500대 1의 배당률로 100 파운드(약 17만6천원)를 걸었으며, 매킬로이가 우승하면 각 5만 파운드(약 8천813만원)를 타게 된다는 보도가 나왔다.

그러나 블룸버그는 래드브록스가 이메일 성명으로 전달한 베팅 내용을 설명했다.

래드브록스 대변인 제시카 브리지는 "우리는 큰 손실을 보게 됐지만, 매킬로이의 아버지와 친구들의 10년 전 선견지명을 높이 평가한다"고 밝혔다.

매킬로이는 "아버지와 친구들이 매우 행복해하실 것"이라며 "아버지는 제게 베팅에 관해 언급하시지 않았지만, 나는 이미 알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배당금이 실제로 지급될지는 모르겠지만, 그렇게 된다면 훌륭한 약간의 보너스가 될 것"이라고 기뻐했다.
  • 매킬로이 부친, 아들 우승 덕 베팅수익 ‘두둑’
    • 입력 2014-07-21 11:14:48
    • 수정2014-07-21 11:14:54
    연합뉴스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가 제143회 브리티시오픈 골프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면서 아버지에게 간접적으로 두둑한 용돈을 챙겨 드리게 됐다.

영국의 베팅업체 래드브록스는 매킬로이의 아버지인 게리 매킬로이가 10년 전 베팅한 배당금을 지급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고 21일(한국시간) 블룸버그와 골프채널 등 외신이 보도했다.

래드브록스에 따르면 매킬로이의 아버지는 매킬로이가 15세이던 2004년 '매킬로이가 26세 전에 브리티시오픈에서 우승한다'는 데 500대 1의 배당률로 200 파운드(한화 약 35만원)를 걸었다.

올해 25세인 매킬로이가 브리티시오픈 우승을 거머쥠에 따라 아버지는 10만 파운드(약 1억7천550만원)를 타게 됐다.

매킬로이 아버지의 친구 두 명도 2005년에 매킬로이의 브리티시오픈 우승에 판돈을 걸어 총 8만파운드의 횡재를 맞게 됐다.

한 명은 매킬로이가 10년 안에 브리티시오픈에서 우승한다는 데 250대 1의 배당률로 200파운드를, 다른 한 명은 매킬로이가 50세 전에 브리티시오픈에서 우승한다는 데 150대 1의 배당률로 200파운드를 걸었다.

당초 외신에서는 매킬로이 아버지와 친구 3명이 매킬로이가 26세 전에 브리티시오픈에서 우승한다는 데 500대 1의 배당률로 100 파운드(약 17만6천원)를 걸었으며, 매킬로이가 우승하면 각 5만 파운드(약 8천813만원)를 타게 된다는 보도가 나왔다.

그러나 블룸버그는 래드브록스가 이메일 성명으로 전달한 베팅 내용을 설명했다.

래드브록스 대변인 제시카 브리지는 "우리는 큰 손실을 보게 됐지만, 매킬로이의 아버지와 친구들의 10년 전 선견지명을 높이 평가한다"고 밝혔다.

매킬로이는 "아버지와 친구들이 매우 행복해하실 것"이라며 "아버지는 제게 베팅에 관해 언급하시지 않았지만, 나는 이미 알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배당금이 실제로 지급될지는 모르겠지만, 그렇게 된다면 훌륭한 약간의 보너스가 될 것"이라고 기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