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맞춤형 순찰제도’ 도입…범죄 예방 효과
입력 2014.07.24 (06:52) 수정 2014.07.24 (08:3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경찰이 순찰차 밖으로 나와 주민과 허물없이 지내는 곳이 있습니다.

지난 3월부터, 보은 경찰이 '맞춤형 순찰제'를 도입했는데 범죄 예방에 큰 효과를 보고 있습니다.

진희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녹취> "어머니 안녕하세요. 잘 계셨어요?"

마을회관에 들어선 경찰을 마을 주민들이 반갑게 맞이합니다.

회관 안에는 이 경찰의 사진과 이름, 연락처가 붙어있습니다.

<녹취> "밤에라도 전화하셔요. 그럼 제가 파출소로 연락해서 가보라고 할 테니까..."

주민들에게 범죄 예방 요령을 설명하는 경찰관은, 이 마을 담당 경찰입니다.

보은경찰서가 지난 3월부터 경찰 한 명당 너댓개 마을을 지정해 주는 '담당 마을 맞춤형 순찰제'를 도입했습니다.

불과 4개월 만에 경찰과 주민이 서로 안부를 물을 정도로 친숙해졌고 신뢰도 쌓였습니다.

<인터뷰> 황옥희(주민) : "(경찰이) 낮에 왔다갔다 하니까 어떤 놈이 밤에 왔다가도 도망가겠다 그런 생각이 들어요. 그래서 퍽 좋아."

범죄도 크게 줄었습니다.

올 상반기 충북 보은군에서 발생한 5대 범죄는 96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24건과 비교해 25%나 감소했습니다.

특히, 절도의 경우 지난해 상반기 81건에서 올해 44건으로 절반 가까이 줄었습니다.

<인터뷰> 이기명(보은경찰서) : "마을현황표에는 부락별로 범죄 취약개소나 다문화가정 독거노인 이런 사회저변층까지 포함해서 마을별 특징이 고스란히 담겨있습니다."

경찰이 순찰차 밖으로 나와 주민의 품으로 다가서면서 범죄 발생도 줄이고, 경찰의 신뢰도 쌓아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진희정입니다.
  • 경찰 ‘맞춤형 순찰제도’ 도입…범죄 예방 효과
    • 입력 2014-07-24 06:54:41
    • 수정2014-07-24 08:38:36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경찰이 순찰차 밖으로 나와 주민과 허물없이 지내는 곳이 있습니다.

지난 3월부터, 보은 경찰이 '맞춤형 순찰제'를 도입했는데 범죄 예방에 큰 효과를 보고 있습니다.

진희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녹취> "어머니 안녕하세요. 잘 계셨어요?"

마을회관에 들어선 경찰을 마을 주민들이 반갑게 맞이합니다.

회관 안에는 이 경찰의 사진과 이름, 연락처가 붙어있습니다.

<녹취> "밤에라도 전화하셔요. 그럼 제가 파출소로 연락해서 가보라고 할 테니까..."

주민들에게 범죄 예방 요령을 설명하는 경찰관은, 이 마을 담당 경찰입니다.

보은경찰서가 지난 3월부터 경찰 한 명당 너댓개 마을을 지정해 주는 '담당 마을 맞춤형 순찰제'를 도입했습니다.

불과 4개월 만에 경찰과 주민이 서로 안부를 물을 정도로 친숙해졌고 신뢰도 쌓였습니다.

<인터뷰> 황옥희(주민) : "(경찰이) 낮에 왔다갔다 하니까 어떤 놈이 밤에 왔다가도 도망가겠다 그런 생각이 들어요. 그래서 퍽 좋아."

범죄도 크게 줄었습니다.

올 상반기 충북 보은군에서 발생한 5대 범죄는 96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24건과 비교해 25%나 감소했습니다.

특히, 절도의 경우 지난해 상반기 81건에서 올해 44건으로 절반 가까이 줄었습니다.

<인터뷰> 이기명(보은경찰서) : "마을현황표에는 부락별로 범죄 취약개소나 다문화가정 독거노인 이런 사회저변층까지 포함해서 마을별 특징이 고스란히 담겨있습니다."

경찰이 순찰차 밖으로 나와 주민의 품으로 다가서면서 범죄 발생도 줄이고, 경찰의 신뢰도 쌓아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진희정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