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축구★ 한눈에!’ K리그 올스타 25일 개최
입력 2014.07.24 (12:33) 수정 2014.07.24 (19:29) 연합뉴스
국내 최고의 축구스타들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프로축구 올스타전이 다가왔다.

올해 프로축구 K리그 올스타전은 25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이번 올스타전의 특색은 K리그 스타들뿐만 아니라 해외 리그에서 활약하다가 은퇴한 스타들도 한눈에 볼 수 있다는 점이다.

올스타전 경기는 K리그 올스타 팀과 박지성이 꾸린 팀의 맞대결로 펼쳐진다.

골키퍼 김승규(울산 현대), 공격수 이근호(상주 상무), 김신욱(울산) 등이 올스타 팀에 포진한다.

은퇴한 한국 축구의 아이콘 박지성, 이영표 등 스타들은 '팀 박지성'에 포함돼 올스타들에게 맞선다.

K리그 구단의 사령탑들이 올스타전의 감독, 코치, 심판으로 활동하는 모습도 흥미를 더할 전망이다.

황선홍 포항 감독은 K리그 올스타 팀을 이끌고, 거스 히딩크 전 한국 감독은 팀 박지성의 지휘봉을 잡는다.

박경훈 제주 유나이티드 감독, 하석주 전남 드래곤즈 감독은 주심으로 나와 휘슬을 불기로 했다.

조민국 울산 현대 감독, 이상윤 성남FC 감독대행, 김봉길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 윤성효 부산 아이파크 감독은 부심으로 깃발을 든다.

K리그 최대의 앙숙구단인 FC서울과 수원 삼성의 사령탑인 최용수, 서정원 감독은 올스타 팀의 코치를 맡아 벤치에서 호흡을 맞춘다.

히딩크 감독을 도울 팀 박지성의 코치로는 박항서 상주 상무 감독과 정해성 대한축구협회 심판위원장이 선정됐다.

박 감독과 정 위원장은 2002년 한일월드컵 때 히딩크 감독을 도와 한국의 4강 신화를 썼다.

올스타전의 피날레, 오프닝 공연은 그룹 비스트, 밴드 데이브레이크가 펼칠 예정이다.

경기장 입장권은 티켓링크에서 예매할 수 있고 KBS 2TV는 올스타전을 독점 생중계하기로 했다.
  • ‘축구★ 한눈에!’ K리그 올스타 25일 개최
    • 입력 2014-07-24 12:33:39
    • 수정2014-07-24 19:29:47
    연합뉴스
국내 최고의 축구스타들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프로축구 올스타전이 다가왔다.

올해 프로축구 K리그 올스타전은 25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이번 올스타전의 특색은 K리그 스타들뿐만 아니라 해외 리그에서 활약하다가 은퇴한 스타들도 한눈에 볼 수 있다는 점이다.

올스타전 경기는 K리그 올스타 팀과 박지성이 꾸린 팀의 맞대결로 펼쳐진다.

골키퍼 김승규(울산 현대), 공격수 이근호(상주 상무), 김신욱(울산) 등이 올스타 팀에 포진한다.

은퇴한 한국 축구의 아이콘 박지성, 이영표 등 스타들은 '팀 박지성'에 포함돼 올스타들에게 맞선다.

K리그 구단의 사령탑들이 올스타전의 감독, 코치, 심판으로 활동하는 모습도 흥미를 더할 전망이다.

황선홍 포항 감독은 K리그 올스타 팀을 이끌고, 거스 히딩크 전 한국 감독은 팀 박지성의 지휘봉을 잡는다.

박경훈 제주 유나이티드 감독, 하석주 전남 드래곤즈 감독은 주심으로 나와 휘슬을 불기로 했다.

조민국 울산 현대 감독, 이상윤 성남FC 감독대행, 김봉길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 윤성효 부산 아이파크 감독은 부심으로 깃발을 든다.

K리그 최대의 앙숙구단인 FC서울과 수원 삼성의 사령탑인 최용수, 서정원 감독은 올스타 팀의 코치를 맡아 벤치에서 호흡을 맞춘다.

히딩크 감독을 도울 팀 박지성의 코치로는 박항서 상주 상무 감독과 정해성 대한축구협회 심판위원장이 선정됐다.

박 감독과 정 위원장은 2002년 한일월드컵 때 히딩크 감독을 도와 한국의 4강 신화를 썼다.

올스타전의 피날레, 오프닝 공연은 그룹 비스트, 밴드 데이브레이크가 펼칠 예정이다.

경기장 입장권은 티켓링크에서 예매할 수 있고 KBS 2TV는 올스타전을 독점 생중계하기로 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