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너의 여름은 어때?’
입력 2014.07.24 (16:10) 포토뉴스
‘너의 여름은 어때?’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너의 여름은 어때?’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너의 여름은 어때?’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노란 우비를 입은 어린이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너도 먹고 나도 먹고’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더위 식히는 직박구리
24일 제주에 올해 들어 첫 폭염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물허벅여인상에 직박구리 한 마리가 날아와 물허벅에서 나오는 물로 목을 축이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더위 식히는 직박구리
24일 제주에 올해 들어 첫 폭염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물허벅여인상에 직박구리 한 마리가 날아와 물허벅에서 나오는 물로 목을 축이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더위 식히는 직박구리
24일 제주에 올해 들어 첫 폭염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물허벅여인상에 직박구리 한 마리가 날아와 물허벅에서 나오는 물로 목을 축이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너무 더워요!”
24일 제주에 올해 들어 첫 폭염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물허벅여인상에 직박구리 한 마리가 날아와 물허벅에서 나오는 물로 목을 축이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너무 더워요!”
24일 제주에 올해 들어 첫 폭염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물허벅여인상에 직박구리 한 마리가 날아와 물허벅에서 나오는 물로 목을 축이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 ‘너의 여름은 어때?’
    • 입력 2014-07-24 16:10:07
    포토뉴스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전국에 장맛비가 내린 24일 오후 서울 월드컵공원에서 노란 우비를 입은 한 어린이가 비둘기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