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7.30 재·보궐선거
노회찬 “새누리 심판해달라는 기동민 뜻 대신할 것”
입력 2014.07.24 (17:05) 수정 2014.07.24 (18:37) 정치
서울 동작을에 출마한 정의당 노회찬 후보는 후보 단일화 협상을 벌이던 새정치민주연합 기동민 후보의 사퇴와 관련해 "새누리당을 심판해달라는 기 후보의 뜻을 대신 이루겠다"고 밝혔습니다.

노 후보는 오늘 선거 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기 후보의 걸어온 길과 능력을 잘 알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노 후보는 이어 "국민이 바라던 새 정치의 첫 페이지가 이곳에서 시작되고 있음을 선언한다"며 "다른 야당 후보들과도 만나 하나로 힘을 합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 노회찬 “새누리 심판해달라는 기동민 뜻 대신할 것”
    • 입력 2014-07-24 17:05:19
    • 수정2014-07-24 18:37:31
    정치
서울 동작을에 출마한 정의당 노회찬 후보는 후보 단일화 협상을 벌이던 새정치민주연합 기동민 후보의 사퇴와 관련해 "새누리당을 심판해달라는 기 후보의 뜻을 대신 이루겠다"고 밝혔습니다.

노 후보는 오늘 선거 사무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기 후보의 걸어온 길과 능력을 잘 알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노 후보는 이어 "국민이 바라던 새 정치의 첫 페이지가 이곳에서 시작되고 있음을 선언한다"며 "다른 야당 후보들과도 만나 하나로 힘을 합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