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엔 “일본, 군 위안부 피해자에 사과·배상하라”
입력 2014.07.25 (06:06) 수정 2014.07.25 (09:11)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유엔 시민권리위원회가 일본정부에 대해 위안부 피해자에게 공개 사과하고 배상하라고 권고했습니다.

고노담화를 흠집내며 위안부 문제 책임을 회피하려는 일본정부에 대해 국제사회가 공식적으로 문제를 제기한 것입니다.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스위스 제네바에 본부를 둔 유엔 시민권리위원회가 현지시각 어제 일본 군 위안부 문제에대한 최종 권고안을 발표했습니다.

위원회는 일본 정부가 위안부 피해자에게 공개적으로 사과하고 국가의 책임을 인정하라고 권고했습니다.

철저하고 독립적인 조사를 거쳐 책임자를 처벌하고 피해자들에게 배상하라고 지적했습니다.

또 관련 증거를 공개하고 교과서 등을 통해 학생과 시민에게 정확한 사실을 교육하라고 강조했습니다.

위안부라는 우회적 표현 대신 강제 성노예라는 표현을 사용해 강제 동원사실을 명확히 할 것을 권고했습니다.

위원회는 특히 피해자들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사실을 부인하려는 어떠한 시도도 규탄받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최근 일본정부가 고노담화를 흠집내며 책임을 회피하는데 대해 정면으로 문제제기를 한 것입니다.

이에따라 국제사회가 이번 권고안을 통해 법적 책임이 일본 정부에 있다는 점을 분명히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 유엔 “일본, 군 위안부 피해자에 사과·배상하라”
    • 입력 2014-07-25 06:07:44
    • 수정2014-07-25 09:11:06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유엔 시민권리위원회가 일본정부에 대해 위안부 피해자에게 공개 사과하고 배상하라고 권고했습니다.

고노담화를 흠집내며 위안부 문제 책임을 회피하려는 일본정부에 대해 국제사회가 공식적으로 문제를 제기한 것입니다.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스위스 제네바에 본부를 둔 유엔 시민권리위원회가 현지시각 어제 일본 군 위안부 문제에대한 최종 권고안을 발표했습니다.

위원회는 일본 정부가 위안부 피해자에게 공개적으로 사과하고 국가의 책임을 인정하라고 권고했습니다.

철저하고 독립적인 조사를 거쳐 책임자를 처벌하고 피해자들에게 배상하라고 지적했습니다.

또 관련 증거를 공개하고 교과서 등을 통해 학생과 시민에게 정확한 사실을 교육하라고 강조했습니다.

위안부라는 우회적 표현 대신 강제 성노예라는 표현을 사용해 강제 동원사실을 명확히 할 것을 권고했습니다.

위원회는 특히 피해자들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사실을 부인하려는 어떠한 시도도 규탄받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최근 일본정부가 고노담화를 흠집내며 책임을 회피하는데 대해 정면으로 문제제기를 한 것입니다.

이에따라 국제사회가 이번 권고안을 통해 법적 책임이 일본 정부에 있다는 점을 분명히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