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말레이기 피해 5개국, 다국적군 파견 추진”
입력 2014.07.25 (09:58) 수정 2014.07.25 (10:15) 국제
말레이시아항공 여객기 피격 사건으로 가장 많은 희생자를 낸 주요 피해 5개국이 사고 현장을 보호하기 위해 다국적군 파견을 추진하고 있다고 호주 페어팩스미디어가 보도했습니다.

다국적 보안군을 파견할 나라는 네덜란드와 호주, 말레이시아, 독일, 영국 등 5개국으로 보안군의 규모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다국적 보안군은 사고기 추락 현장 인근에 흩어진 비행기 잔해와 희생자 유해 등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 “말레이기 피해 5개국, 다국적군 파견 추진”
    • 입력 2014-07-25 09:58:23
    • 수정2014-07-25 10:15:44
    국제
말레이시아항공 여객기 피격 사건으로 가장 많은 희생자를 낸 주요 피해 5개국이 사고 현장을 보호하기 위해 다국적군 파견을 추진하고 있다고 호주 페어팩스미디어가 보도했습니다.

다국적 보안군을 파견할 나라는 네덜란드와 호주, 말레이시아, 독일, 영국 등 5개국으로 보안군의 규모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다국적 보안군은 사고기 추락 현장 인근에 흩어진 비행기 잔해와 희생자 유해 등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