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병언 시신 감식 결과 발표
입력 2014.07.25 (09:56) 수정 2014.07.25 (10:26)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시신 감식결과가 곧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발표될 예정인데요.

스튜디오에 취재기자 나와있습니다.

김기화 기자, 잠시 뒤 공식 발표가 있게 되겠죠?

<답변>
네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감식결과에 대해 이제 곧 서중석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원장의 발표가 있을 예정입니다.

국과수에서는 지난 22일부터 3일 동안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 시신에 대한 감식을 진행해왔습니다.

조금 뒤인 오전 10시면 검사결과를 공식 발표할 예정입니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유씨의 사망원인일 텐데요.

유씨의 죽음이 타살인지 자살인지, 혹은 자연사인지에 대한 결정적 실마리가 되기 때문입니다.

이번 사안에 국민적 관심이 몰린 만큼 국과수는 평소보다 많은 인원을 투입해 조사를 진행했습니다.

이 때문에 평소 2주가 넘게 걸린다는 감식을 3일 만에 완료할 수 있었던 겁니다.

<질문>
어떤 조사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나요?

<답변>
네 국과수에서는 약독극물 검사와 외부충격여부를 알아보기 위한 CT촬영 등 다각도로 시신을 검안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시신의 부패상태가 너무 심해 증거가 될만한 요소들이 상당부분 사라진 상태입니다.

그래서 과연 이 정도 증거를 갖고 사인을 밝힐 수 있겠냐는 의구심을 보이는 의견도 많이 있습니다.

<질문>
오늘 발표 결과에 따라 앞으로 수사 방향도 영향을 받게 되겠죠?

<답변>
네, 그렇기 때문에 검찰과 경찰 모두 오늘 국과수의 결과발표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습니다.

발표결과에 따라서 앞으로의 수사방향을 정해야 하기 때문인데요.

자연사나 자살이라면 유씨의 사망과 관련한 수사보다는 아들 등 주변인 검거에 집중할 수 있겠습니다.

하지만, 만약 타살이라는 결론이 나온다면 검찰과 경찰은 유씨의 사망 경위를 밝히고 살해한 사람을 추적해야 하는 상황에 놓이게 됩니다.

<앵커 멘트>

국과수 발표 보셨는데요.

내용 정리해주시죠.
  • 유병언 시신 감식 결과 발표
    • 입력 2014-07-25 09:59:31
    • 수정2014-07-25 10:26:30
    930뉴스
<앵커 멘트>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시신 감식결과가 곧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발표될 예정인데요.

스튜디오에 취재기자 나와있습니다.

김기화 기자, 잠시 뒤 공식 발표가 있게 되겠죠?

<답변>
네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감식결과에 대해 이제 곧 서중석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원장의 발표가 있을 예정입니다.

국과수에서는 지난 22일부터 3일 동안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 시신에 대한 감식을 진행해왔습니다.

조금 뒤인 오전 10시면 검사결과를 공식 발표할 예정입니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유씨의 사망원인일 텐데요.

유씨의 죽음이 타살인지 자살인지, 혹은 자연사인지에 대한 결정적 실마리가 되기 때문입니다.

이번 사안에 국민적 관심이 몰린 만큼 국과수는 평소보다 많은 인원을 투입해 조사를 진행했습니다.

이 때문에 평소 2주가 넘게 걸린다는 감식을 3일 만에 완료할 수 있었던 겁니다.

<질문>
어떤 조사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나요?

<답변>
네 국과수에서는 약독극물 검사와 외부충격여부를 알아보기 위한 CT촬영 등 다각도로 시신을 검안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시신의 부패상태가 너무 심해 증거가 될만한 요소들이 상당부분 사라진 상태입니다.

그래서 과연 이 정도 증거를 갖고 사인을 밝힐 수 있겠냐는 의구심을 보이는 의견도 많이 있습니다.

<질문>
오늘 발표 결과에 따라 앞으로 수사 방향도 영향을 받게 되겠죠?

<답변>
네, 그렇기 때문에 검찰과 경찰 모두 오늘 국과수의 결과발표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습니다.

발표결과에 따라서 앞으로의 수사방향을 정해야 하기 때문인데요.

자연사나 자살이라면 유씨의 사망과 관련한 수사보다는 아들 등 주변인 검거에 집중할 수 있겠습니다.

하지만, 만약 타살이라는 결론이 나온다면 검찰과 경찰은 유씨의 사망 경위를 밝히고 살해한 사람을 추적해야 하는 상황에 놓이게 됩니다.

<앵커 멘트>

국과수 발표 보셨는데요.

내용 정리해주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